A+ A-

신주쿠의 일식집 나카지마에서의 점심

점심때면 항상 무얼 먹을까 고민하게 됩니다. 시간이 있을땐 직접 요리해 먹기도 합니다만, 사회생활을 하다보면 그것도 쉽지 않죠. 점심먹기 직전에 우연히 웹검색을 하다 신주쿠의 유명한 일식집인 나카지마에서 싼 점심메뉴가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고 확인차 다녀왔습니다.

정문

지하에 있습니다. 신주쿠 남쪽출구에서 얼마 멀리떨어져있지 않은 곳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원래도 좀 유명했지만 미슐랑 별하나를 받아서 더더욱 유명한 집이죠.

900엔짜리 이와시(정어리)의 야나가와 정식

이 집 점심은 모든 메뉴가 이와시 베이스입니다. 사시미도 있고 뎀푸라도 있습니다만, 저는 100엔 더 비싼 야나가와를 시켜봤습니다. 일반적으로 야나가와는 미꾸라지로 만들죠. 이 집 이와시의 야나가와는 잘 만들긴 했는데, 재료의 특성상 미꾸라지 야나가와보다 조금 못합니다. (우엉도 빠져있구요.) 돈카츠 나베보다도 떨어지는 느낌입니다. 아무래도 이와시를 제대로 즐기려고 한다면 야나가와보단 사시미쪽이 나았을거 같습니다. 이 사시미도 일반적인 사시미는 아닙니다만..

일인분 추가까지는 무료입니다. 맛은 괜찮은데 지난번 몽블랑에서 먹은 밥보다 못하네요.. 이래서 미슐랑은 믿을게 못된다는..

미소시루와 신코

깔끔한 맛이지만 평범했습니다. 재료가 별게 안들어 갔으니 어쩔수 없죠.

900엔의 일식 백반치곤 아주 맛있습니다. 그치만 이 점심세트를 먹기 위해 일부러 찾아갈 필요는 없을 듯합니다. 기본은 충실하지만 특별한 무언가가 부족하니까요. 이 집 점심을 먹고 미슐랑 원스타 레스토랑에 다녀왔다고 말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말이죠. 1000엔도 안되는 백반에 너무 많은걸 바래선 안되겠죠..

Read Next: 이리야의 한국풍 중국집 카긴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