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경 오야지 런치 201708

간단하게 점심때 먹은 것들을 정리해서 올려봅니다.   텐코의 라멘 기모노를 입은 여주인이 맞이해주는 특이한 컨셉의 라멘집인데, 라멘 맛은 그냥 그렇습니다.. 여주인의 목소리는 상냥합니다.   수박 일러스트가 이뻐서 찍어봤습니다.   스시 타누키의 카이센동 선도가 훌륭한 카이센동이더군요. 인기가 있을만 합니다.   스프 Read more ›

긴자의 바 캠벨타운로호

여름엔 한창 일이 바빠서 위스키마시러 돌아다니질 못했네요. 위스키후프에서 뭔가 신기한게 나오면 캠벨타운 로호에 가는 정도랄까요.   글렌드로낙 93, 94 저는 93이 괜찮았는데, 94가 괜찮다는 분들도 많은 듯. 전형적인 드로낙의 맛에 감동을 못받는 분들도 있는 거겠죠. 저는 그렇게까지 안마셔봐서 93이 일반판매가 Read more ›

동경 풍경 201708

정기적인 풍경사진 모음입니다.   동경타워     하늘     칠석 이벤트     칠석의 동경타워 죠죠지에 사람들이 참 많더군요.   새로 생긴 오다이바 해안 공원 잘 만들어놨습니다. 아직 그늘이 없어서 여름에 가기는 쉽지 않지만요.   레인보우 브릿지 야경은 환상적입니다.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스미비야키 스페인 바르 Mon

스페인 식당이 회사근처에 있는데 왠지 맛있어 보여서 들어가봤습니다.   정문 메뉴에 설명이 가득하면 맛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샐러드 천엔 런치인데 괜찮게 나오네요.   스페인식 치킨 난반 양도 조리도 훌륭하더군요. 요즘은 아무리 맛있어도 양이 작으면 잘 안가게 되더라구요.   빵 괜찮네요. Read more ›

2017년 6월말의 쯔끼지

오뎅 전문점 츠쿠곤이 6월말에 문을 닫는다길래 마지막으로 방문했습니다.   츠쿠곤.. 진짜 많이 아쉽네요.   츠키지 쇼로 이 집의 다마고야키가 맛있다고해서 몇번 사봤습니다. 제 입맛엔 비슷비슷한데 이 집이 좀더 단 느낌도 있습니다.   쯔끼지의 꽃 감성 인스타그래머라서 찍어봤네요.   요시노야 본점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돈카츠집 노모토야

노모토야는 무사시야, 아오키와 더불어 하마마츠쵸 3대 돈카츠집중 하나입니다. 줄도 긴 편이구요. 카고시마 부타를 이용한 돈카츠를 내더군요.   메뉴 기본 돈카츠가 1100엔입니다.   시켜봤습니다. 고기질은 확실히 앞의 두 가게보다 떨어집니다. 젤 싼 메뉴라 그럴테고, 비싸지면 나아지겠죠.   이 집의 특징은 와사비를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돈카츠 아오키

돈카츠 아오키는 원래 카마타의 명점인데 하마마츠쵸에 분점이 있습니다. 제가 그 동네 살아서 잘 아는데 이 집은 매일 11시부터 줄이 깁니다. 왜 그런지 궁금해하다가 어느 비오는 날 저도 줄을 서봤습니다.   SPF돼지를 쓴다고 합니다. SPF가 뭐냐면 무항생제를 의미합니다. 즉 레어하게 먹어도 Read more ›

니혼바시 만다린 오리엔탈의 지중해식 레스토랑 벤타리오

니혼바시 만다린 오리엔탈의 로비(?)에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진짜 로비는 아니고 1층과 연결된 공간에 있습니다. 남는 공간을 잘 활용했다고 해야겠죠. 점심은 부페식이고 가격도 좀 되는지라 혼자서 갈일이 없을꺼라 생각했는데, 회사 회식으로 갈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넘 맛있게 먹어서 올해의 베스트 레스토랑으로 꼽아도 될 Read more ›

키사라즈 아울렛 푸드코트

키사라즈 아울렛의 푸드코드가 괜찮더군요.   마츠도 토미타 제면 줄서서 먹는 집인데, 키사라즈에선 줄이 짧더라구요.   쯔께멘 으음.. 맛은 있긴한데, 다이쇼켄 계열이기도 하고, 로쿠린샤랑도 비슷하고, 뭔가 요 몇년동안 이런 스타일의 라멘이 유행이여서 매우 익숙한 맛이더군요. 한번 먹어봤으면 됐습니다.   아사쿠사 이마한의 Read more ›

키사라즈 아울렛 가는길

치바의 키사라즈는 예전에 키사라즈 캐츠아이라는 드라마로 좀 유명한 곳입니다. 예전에는 동경까지 두시간 이상 걸렸는데, 동경만을 가로지르는 아쿠아 라인이 생긴이후로 동경시내에서 40분만에 갈수 있게 되었습니다. 원래는 별 생각없었는데, 하마마츠쵸에서 키사라즈까지 가는 버스가 있어서 주말에 키사라즈 아울렛에 다녀왔습니다. 동경 부근의 아울렛 중에 Read more ›

아사쿠사바시의 식당주점 그라시아

아사쿠사바시에 컨셉은 바인데, 요리는 본격적으로 나오는데다 라멘이 맛있는 집이 있다고 해서 들렸습니다. 가기전에 예약하려고 전화했는데, 우리집엔 예약이 필요없어.. 라고 하셔서 그런가보다했습니다.   나마비루로 시작     일단 사라다 한사발 아저씨라서..   니코미 잘한다는 소문대로 맛있는 요리가 나옵니다. 좀 터프한 스타일이더군…

텐노즈 여행

텐노즈는 시나가와의 아래쪽에 있는 지역입니다. 새로 개발되어서 재밌는 가게들이 많습니다. TY브루어리는 아직도 장사가 잘되더군요. 어느 주말 슬쩍 들려봤습니다.   슬로우하우스 잡화점이라고 해야겠죠. ACTUS의 계열점인데 힙하게 잘 해놨습니다.   내부는 이런식.. 바로 옆의 카페가 보입니다. 연결통로는 없습니다만..   갑판의 카페 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