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강화도 베이커리 카페 조양방직

강화도에서 꼭 가보고 싶었던 카페가 있습니다. 조양방직이라는 곳인데요. 진짜 잘되어 있더라고요. 조양방직 가는 길 주차장에 주차해놓고 조양방직까지 이동했습니다. 원래 방직공장이였던 곳을 리모델링 한지라 꽤 규모가 큽니다. 입구 빵사는데 줄이 길긴하지만, 그래도 여행중에 쉴려면 음료나 빵이 필요하죠. 장군상 좀 뜬금이 없긴하지만 레트로한 느낌은 있습니다. 내부 건물 …

Continue Reading...

폴리스 피자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점

paulie’s를 폴리스라고 하는게 맞는지는 모르겠습니다.. 폴리스하면 경찰이 아닌가 싶은.. 암튼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의 씨메르에서 잘 놀고 나와서 밥을 먹으려고 하는데, 아뿔사.. 왠만한데는 들어갈 수가 없는 상태더라고요.. 봉피양도 그렇고, 이미 예약이 다 찼습니다. 그래서 돌아다니다가 피자집이 보여서 별 생각없이 들어갔습니다. 이런 곳 넓직하기도 하고 …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의 타츠노코 라멘

플라스몬쥬에 가볍게 들려서 돌아올 생각이였는데, 생각보다 멀어서(네비게이션이 길을 잘 알려주지 않아서..) 근처에서 밥을 먹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간 곳이 타츠노코 라멘입니다. 이런 곳 주차장 워낙 인기가 많은 집이라 주차 난이도가 좀 있더군요.. 어탁 주인장분의 취미인듯한데 진짜 크네요.. 내부 뭐 꽉꽉 차있죠.. 메뉴 라멘과 교자, 차항이 있네요. 교자 하마…

Continue Reading...

코사이의 이탈리안 레스토랑 리벳

리벳에서 점심을 너무 맛있게 먹어서 저녁에도 방문했습니다. 맥주 레몬 소다 한분은 운전을 해야하니 모두 건배는 할수가 없죠. 애플 사이다 주방 본격적이네요. 원플레이트 전채 이것만 가지고도 안주로 충분하지요. 시바에비의 후라이 과자처럼 바삭합니다. 맥주안주로 딱이네요. 빵 빵도 직접 굽는거 같습니다. 메히카리의 후리토 튀김인데도 가볍게 넘어가는 맛이였…

Continue Reading...

코사이의 브런치 카페 론포왕 rond point

코사이의 아라이라는 곳에는 예전의 마을이 그대로 남아서 시에서 고민가 개조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곳이 있습니다. 한국에서 보자면 익선동의 개조 한옥? 같은게 비슷하겠네요. 카페를 운영하는 쪽에서는 지원을 받아서 좋고, 방문하는 사람들 입장에서는 분위기도 좋고 내부도 깔끔하니 일석이조인데요. 이런게 지역 경제를 살리는 일이겠지요. 가는 길 예전 에도시대의 건축물이 남아있습니…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의 템푸라집 텐킨

텐킨은 하마마츠 시내에서 텐동으로 유명한 곳입니다. 언제가도 줄이 긴데 지방에서 줄선다 그러면 동경에서 줄서는 집보다 더 신뢰가 가지요.. 밤에는 템푸라 오마카세도 파는 듯한데, 저는 점심에 텐동을 먹으러 방문했습니다. 가는 길 날씨가 좋았네요. 정문 타이밍 좋게 줄이 없을때 찍었네요. 주인장 카리스마가 있더군요. 깜짝 놀란게 날계란을 뎀푸라로 튀겨주시는데, 이게 생…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 오히라다이의 디저트샵 kamoshi

오히라다이는 사나루코의 바로 옆에 있는 동네입니다. 부촌인 것이죠.. 이 동네에 있는 맛있는 디저트집에 찾아왔습니다. 이런 곳 주택가인데 아침부터 날이 너무 더워서 쨍하네요. 일본의 여름은 덥네요. 공원 동네 공원이라고 하기엔 시설이 잘 되어있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곳이더군요. 마을 풍경 풍경이 멋지네요. 이런 곳에 사는 것도 좋아보입니다. 정문 오픈보다 한…

Continue Reading...

역삼의 정성가득한 집

역삼에 엄청난 맛집이 있었는데 이제서야 알게 되었습니다. 이런 곳 메뉴 메뉴가 별로 없어보이지만 그날 그날 재료 수급에 따라서 다양한 메뉴가 나옵니다. 오늘의 메뉴 오겹살 구이, 꽃게탕, 한우 스지찌개, 문어 숙회, 낙지 탕탕이, 육전, 감자채전, 산낚지 볶음 등등.. 어리굴젓 두부 어리굴젓이 진짜 맛이 잘 들었습니다. 두부랑 먹으면 이만한 안주가 없더라고요.. 코…

Continue Reading...

양평의 어무이맛 양평해장국

운동을 겸해서 양평까지 달립니다. 한강변을 타고 가면 길이 험하진 않은데 왕복 120km정도는 됩니다. 가는 길 댐 양평에 도착하면 나타나는 풍경 이런데까지 아파트가 지어지고 있네요.. 암튼 양평에 자전거타고 도착하면 바로 보이는 양평해장국집이 어무이맛 양평해장국입니다. 그냥 보면 플레이스테이션 아이콘같아 보이기도 합니다. 반찬 기본이 잘 되어 있네요. 내부 식사시…

Continue Reading...

익선동의 랍스터 전문점 해천어부

해천어부는 인스타에서 유명한 익선동의 랍스타전문점입니다. 뭐 아시다시피, 신선한 재료가 중심이 되는 맛집은 회전률이 빨라야 맛있는 걸 먹을 수 있습니다. 일부러 줄서는데를 가는 이유가 있는 것이죠.. 이런 곳 규모가 작아보이지만 안에 룸이 있습니다. 샐러드 먹다가 찍었네요.. 암튼 용기부터 심상치 않군요.. 새우튀김 전복구이 술잔 소소하게 인스타를 위한다는 느낌이…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의 돈카츠집 코라쿠

돈카츠 코라쿠라는 곳은 하마마츠 돈카츠로 검색하면 1위에 있는 집입니다. 길가다가 우연히 발견했는데 줄이 좀 되더라고요. 이런 곳 줄이 짧아보이지만 입장까지는 30분정도 걸렸네요.. 근데 그럴수 밖에 없는 구조입니다. 장국 밥 즈케모노 메뉴 보시다시피 가격이 싸지는 않습니다. 다양한 튀김이 있지만 우선 돈카츠, 그중에서 젤 비싼 메뉴와 젤 싼 메뉴인 우메와 마츠를…

Continue Reading...

신논현의 탕탕집

탕탕집은 설렁탕과 감자탕을 동시에 하기때문에 붙여진 이름입니다. 특이하지요. 이런 곳 오래전부터 운영해온 곳이지만 갈 생각을 안하고 있었네요. 술마시기도 애매하고 식사하기도 애매한 위치라서 말이죠. 그런데 테이크아웃이 좋더군요. 뼈해장국 양이 상당합니다. 이런.. 엄청 큰 뼈가 세개가 들어있습니다. 1인분 가격에 2-3인분쯤 되는 양입니다. 게다가 맛도 좋으니 이런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