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동경 코엔지의 라멘집 에츠잔

이나니와 우동을 한그릇 먹곤는 바로 코엔지역 부근으로 이동해서 친구들과 만납니다. 뭐 별 이야긴 없고, 그냥 밥이나 먹자는 거죠. 이 동네가 방값이 저렴하고 신주쿠와의 연계성이 좋아 젊은 사람들이 많이 삽니다. 문화시설 같은 건 전무한 낡은 동네이지만, 덕분에 라멘집은 참 많더군요. 이날 간 집은 쯔께멘 전문점 에츠잔입니다. 이케부쿠로에서 유명한 무테키야의 계열점입니다. 맛도 맛이지만 이 집은 면을 곱배기 시켜도 가격은 똑같이 받는 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저는 이미 한그릇 먹었기에 곱배기를 굳이 시키지 않아도 되는 상황이였지만, 친구들이 혹 면이 남으면 자기가 먹겠다고 해서 곱배기를 시켜서 먹었습니다.

정문

etsuzan



코엔지 역에서 그리 멀지 않습니다. 잘보면 곱배기도 동일가격이라고 써져있습니다. 근데 이집 은 보통이 400그램 곱배기는 600그램쯤하니 왠만하면 적당히 시켜드시는게 좋습니다.

쟈스민차의 농축액

etsuzan



요런건 또 처음봐서 찍어봤습니다. 물에 타 마시는 쟈스민차입니다.

쯔꼐멘 스프

etsuzan



무테키야 계열점답게 진한 돈코츠입니다. 제가 전에 무테키야에서 먹었을땐 정말 이건 아니라고 생각될 정도로 맛이 느끼한데다 자극적이여서 별로 였는데, 같은 스프를 쯔께멘으로 먹으니 이정도면 괜찮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곱배기 면

etsuzan



한 250그램정도 먹다가 남긴듯합니다. 잘 삶아졌고 면의 탄력도 좋습니다. 방금 먹고온 이나니와 우동이 고급의 맛이였다면 이쪽은 터프한 서민의 맛이라고 할수 있겠습니다. 가끔 한번 정도라면 와서 먹어주고 싶은 생각이 있습니다만, 매일 오기엔 좀 너무 터프한 경향이 있지요 ^_^ 이동네엔 라멘집이 워낙 많으니 다음엔 다른 곳을 도전해 봐야죠. 아.. 그리고 신주쿠나 이케부쿠로의 라멘도 먹어보고 싶고 말이죠..

Read Next: 카구라자카의 소바집 교라쿠테이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