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후쿠오카 밤여행

점심먹고 느지막한 오후에 호텔에 들어와 좀 자다가 다시 저녁때 나왔습니다. 돈타쿠가 끝나서인지 많이 조용해졌지만, 그래도 골든위크인지라 포장마차 촌엔 사람이 넘치더군요.

카페 켄조.

fukuoka night tour

야키라멘이 유명한 집이라는데 일부러 줄을 세우는 듯하더군요. 4석인가 8석 자리뿐인데, 이렇게 인기라면 더 늘려도 되지 않을까요. 예전이라면 저도 저 뒤에 줄을 섰겠지만, 요샌 다 귀찮아 졌습니다. 그래서 사진만 한컷 찍고 말았다는..

길가의 포장마차

fukuoka night tour

시내 곳곳에 포장마차가 보입니다. 이런건 왠지 한국을 연상시키네요. 근데 한국에도 포장마차가 아직 있긴하나요.. 요새 통 가보질 못해서리..

후쿠오카 최대의 환락가 나카스의 거리

fukuoka night tour

환락가라고 하지만 건물안에 밀집되어 있을뿐 건물 밖은 그닷 대단한 풍경도 아닙니다. 한국은 건물 밖도 요란한 네온싸인이 가득하지 않나요.. 이 거리에 수많은 술집과 맛집이 모여있고 다양한 사람들이 교차하겠죠. 뭐 그래봤자 환락가.. 저같은 사람에겐 맛집밖에 안보이니 이 날 저녁도 이 부근에서 멀지 않은 맛집에 들렸습니다.

포장마차 촌의 포장마차

fukuoka night tour

나카스 바로 옆인데 여기가 가장 유명한 곳이죠. 줄서서 먹어야 하던데, 뭐 그런 경험자체가 재밌는 거 겠지만 저혼자 와서 그러기도 좀 뭐해서 그냥 사진만 찍었습니다.

안쪽에도 사람들이 많습니다.

fukuoka night tour

발디딜 틈도 없던데, 아마 다들 관광객이 아닐까 싶더군요.

이동네에서 유명하다는 철냄비 교자집

fukuoka night tour

이 날이 원래 정기 휴일이라 문을 닫은 줄 알았는데 열었네요. 원래 이집도 찜해두고 여력이 있으면 교자나 먹을까 했는데 결국 그냥 포기했습니다. 그래봤자 교자니 그다지 아쉽진 않지만요.

라멘 이치류

fukuoka night tour

포장마차로 성공해서 가게까지냈다고 합니다. 원래 이 집도 ㅠ.ㅜ 여력이 되면 가보려고 했으나 다음에 소개할 집에서 자제력을 잃고 넘 많이 먹어서 결국 포기했습니다. 하지만 후회는 없습니다. 언제다시 후쿠오카에 다시 가게될 지는 모르겠지만, 이날은 참 잘먹은 하루로 기억될 테니까요.

Read Next: 마쿠하리에서의 하루 – 2 (싸이클링로드)

  • 이젠 포장마차 보기 힘들어요. 실내 포장마차 형태로 바뀐지 오래고 맛도 예전의 그 느낌을 찾기 힘들다는.

    • 뭐 그러리라 예상을.. 전통의 명물이면 역사적 가치도 있고 관광적 가치도 있으니 키워줘야 하는게 아닐까 하는.. 근데 종로도 없어진 마당에 그런 가치가 씨알이 먹힐 확률이 얼마 없겠죠..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