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바시의 서서먹는 템푸라집 텐마루

요즘 신바시쪽을 자주 다니다보니 미식평가와는 상관없이 괜찮아보이는 집이 있더군요. 이집이 컨셉이 괜찮아서 날 잡아서 방문했습니다.

 

대략 이런…

tenmaru

산인 지방, 그러니까 돗토리 시마네 지역의 식재료를 이용해서 싸게 템푸라를 제공한다는게 컨셉입니다. 아시다시피 선도가 살짝 떨어진 재료라도 튀기면 똑같이 맛있으니까요.

 

일단 밥과 미소시루

tenmaru

 

 

내부 메뉴

tenmaru

저녁때 템푸라 안주로 한잔하는 것도 괜찮아 보이네요. 서서먹는건 별로 안좋아하지만, 앉아서 먹으면 시간을 많이 뺐기니 차라리 서서먹는게 더 나은 경우도 있습니다. 그런게 샐러리맨의 삶이죠.

 

죠텐동 800엔에 8점 나옵니다.

tenmaru

 

 

나머지 절반

tenmaru

양도 퀄리티 만족스럽습니다만, 몇백엔 더주면 더 맛있는걸 먹을 수 있는게 신바시인지라 저는 자주 갈거 같지 않네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