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도치기 나스 고원의 레조나레 나스 둘째날

아침산책을 마치고, 아침을 먹고 호텔 내부를 한번 더 돌았습니다. 온실 탈곡기인가.. 온실가는 길 아마도 논밭의 흔적 숲 캠핑 세트 라이브러리 라운지 시가나 위스키가 어울릴듯한 고풍스러운 라운지가 있었네요. 라이브러리 라운지 라이브러리 라운지 라이브러리 라운지 라이브러리 라운지 라이브러리 라운지 프렌치 레스토랑 오토세테 나스 이런 분위기 좋은 곳에 …

Continue Reading...

도치기 나스 고원의 레조나레 나스 다음날 아침

여행가면 방에서 쉬는 사람이 있고, 나와서 싸돌아 다니는 사람이 있는데.. 저는 후자입니다.. 니키클럽이 워낙 유명한 곳이라서 아침에 일어나서 돌아다녀봤습니다. 이런 건물 참 이쁘게 잘 만들었습니다. 뒷길 길 길 건물 길 길 길 건물 길 한바퀴 도는데도 시간이 좀 걸리더군요. 밤사이에 따뜻해서 눈이 얼지 않아서 다행이였습니다. …

Continue Reading...

도치기 레조나레 나스의 부페 식당 샤키샤키

코시국인지라 밥먹을때 매우 많이 걱정이 되어서, 방안에서 먹기로 합니다. 호시노 계열이라서인지 그런 서비스는 확실하네요. 식당에 음식 받으러 가면서 내부를 찍어봤습니다. 이런.. 이런.. 치즈.. 프로슈토 빵 그라탕 카레 파스타 가라아게 고로케 크림스프 빵 롤캬베츠 샐러드 신선하고 맛있어보이는 음식들이였는데, 아무래도 부페에서 먹는 것은 좀 그래서…

Continue Reading...

도치기 나스 고원의 호텔 레조나레 나스 도착

나스 고원에 예전부터 유명한 호텔이 있었습니다. 니키클럽이라는 곳인데, 이곳이 코로나 터진후에 호시노 그룹에 인수되어 레조나레 나스로 재단장합니다. 원래 니키클럽의 일부분이였던 부분이 따로 독립해서 아트비오토프라고 떨어져나왔는데.. 이번엔 시간이 없어서 거기까지 가보지는 못했네요.. 여행은 원래 길게 다녀와야 하는데 일하고 겹치니 멀리 못가는게 아쉽네요. 호텔의 전경 호…

Continue Reading...

도치기 나스 고원의 유메야

도치기 나스고원에 놀러갔다왔습니다. 코로나라도 돌아다닐수 있을때는 돌아다녀야죠. 인생 얼마나 산다고.. 나스 고원 역 부근.. 역앞에서 렌터카를 했는데, 생각보다 비싸더군요.. 요즘 분위기가 그런거 같습니다. 고원 길 운전하기 편하려면 눈이 안내린게 좋은데, 풍경은 눈이 좀 온게 좋죠. 유메야 보통 이런 곳을 고민가 카페라고 하는데.. 분위기로 먹고 들어갑니다.. 내…

Continue Reading...

뉴오타니 호텔의 디저트 카페 사츠키

사츠키는 대형 디저트를 파는 것으로 유명한 곳인데.. 어찌어찌하다보니 선물을 받았습니다. 이런.. 슈퍼 퓨어 프링 크기가 엄청나죠. 라즈베리 젤리 사츠키의 특징이죠. 맛있고 양많고 비싸고.. 튀는 맛은 아니지만 누구다 다 좋아할 만한 맛입니다. 선물로 받으면 감사할 뿐이죠. …

Continue Reading...

2020년 겨울 동경 풍경

지나다니다 찍은 사진을 올려봅니다. 하마마츠쵸 풍경 해가 지기 직전입니다. 도쿄 타워 하늘 애플타워 도쿄타워 도쿄타워 고스트 땜에 이쁜 사진이 좀 이상하게 되었습니다. 이거 해결이 되어야 하는데 말이죠.. 근데 13에서도 안바뀐 듯.. 오다이바 미나비부두 드디어 공사가 대충 끝났습니다. 이 풍경 보고 싶었는데 드디어 다시 보게 되었네요. 오다이바 야경이 좀 …

Continue Reading...

2020년 겨울에 먹은 것들

이것저것 집에서 먹었던 걸 모아서 올려봅니다. 긴자 니시카와의 빵 요즘 일본엔 맛있는 빵집이 너무나도 많아서 한집이 추가되어도 뭔가 차이가 있을까 싶지만.. 토스트해서.. 유명빵집이 많아도 뭐.. 비싼 빵은 맛있습니다.. 조프의 카레빵 조프란.. 마츠도에서 엄청나게 유명한 빵집인데, 이 집에서 자기 이름을 걸고 동경역에 카레빵 전문점을 냈습니다. 이런 카레빵 사실 …

Continue Reading...

일본 편의점 음식들 2020 겨울

요즘은 맛집에 가는 일이 적어져서.. 편의점의 신상품을 거의 다 털게 되는 느낌적 느낌도 들고.. 원래 편의점을 좋아했긴했지만 이정도가 될줄은 몰랐달까요.. 노리타마 후리카케라는 것인데, 밥에 뿌려서 밥을 더욱 많이 먹게 만드는 넘이죠. 아이들이 밥 안먹을때 쓰면 왔다입니다.. 마루미야는 이 업계에선 거의 넘버원급인 곳이라 맛은 보장되었다고 할수 있고.. 케이스가 이뻐서…

Continue Reading...

니혼바시의 만다린 오리엔탈 구르메샵

니혼바시에 뭔가 새로운 곳들이 많이 생겼습니다. 예를 들어 미도리 스시 긴자에서 줄을 엄청나게 서는 곳인데 테이크아웃 + 몇몇의 테이블 있는 가게가 니혼바시에 오픈했네요. 365일 요요기우에하라에서 유명한 빵집인 365일이 2호점을 니혼바시에 오픈했습니다. 니혼바시는 다카시마야랑 미츠코시만 해도 가볼데가 많은데 점점 더 늘어난 느낌이네요. 다카시마야 신관 신관이 생기…

Continue Reading...

스이텐구마에의 디저트집 옥시타니알

옥시타니알은 제가 좋아하는 집이긴한데, 코로나땜에 어떻게 바뀌었을지 궁금하더군요. 가는 길의 수크레 제가 참 좋아하는 곳인데.. 슈크림은 다 팔렸다네요. 코로나라도 잘되는 집은 잘되네요. 닌교쵸 풍경 다마히데 줄이 이것밖에 안된단 말입니까~ 최소 두시간은 줄서야 하는 집인데 말이죠.. 옥시타니알 내부 카페는 안하더군요. 이 부근엔 연말이라서 케익 주문을 받았습니다…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