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일본 편의점 음식들 2022년 6월

취하지 않는 레몬당 레몬사와의 맛을 잘 재현했네요. 맥도날드 빅맥 간만에 먹으니 먹을만 하네요. 이온의 한국 식품 국뽕이 차오르는.. 갈릭 토마토 파스타 곱배기 히카킨이 맛있다고 해서 유명해졌다고 하더군요. 먹어보니 맛 괜찮네요. 라즈베리향이 넘치는 가토 오 쇼콜라 피에르 에르메가 콜라보를 넘 많이 하는 느낌이긴 한데, 이 디저트는 초콜렛 맛과 라즈베리가 잘 어울…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의 중식당 고미핫진

현지 사람으로 부터 오미팔진이라는 중식당이 괜찮다는 이야기를 듣고 방문합니다. 간판 이런 곳 국도 옆에 있는 패밀리 레스토랑 같은 곳입니다. 교자의 날도 있네요.. 교자 챠항 정식 맛이 참.. 자극이 적네요. 그말인 즉슨.. 아이들도 먹기 편한 중식당이더군요. 그래서 사실 저도 자극이 적은 음식을 좋아하는지라 잘 맞는 식당이더라구요. 호이코로 재료도 신선하고 조미…

Continue Reading...

교토역 사진 몇장 2022년 6월

호텔의 송영버스를 이용해서 교토역으로 이동후 오미야게를 산후 돌아가는 계획을 세웠습니다. 호텔에 작은 바같은 공간이 있어서 송영버스를 대기할수 있게 해놨습니다. 카페같은 분위기입니다. 잘 해놨네요. 역에 도착해서 보니 커비 모나카가 있네요. 캐릭터 관련이 정말 많이 늘어난거 같습니다. 교토역 풍경 이날 산 야츠하시 시나몬이 들어간 딱딱한 과자인데 역사가 깊은데, 지…

Continue Reading...

교토 기온의 유바요리 전문점 유즈

점심에도 맛집을 골랐습니다. 예약이 쉽지는 않았네요. 이런 곳 오늘은 에약으로 만석입니다, 라는 안내 두유 라프랑스 음료수로 칵테일을 시켜봤는데 의외로 맛있네요. 라프랑스의 단맛이 두유와 잘 어울립니다. 포도 쥬스 음.. 진한 포도 쥬스라 식사랑 잘 맞는지 모르겠네요. 석류 진저 이게 상쾌해서 맛있네요. 유바소바 정식 유바요리하면 심심할거 같은데 교토의 재료를 …

Continue Reading...

기요미즈데라에 가는 길

아침에 일어나서 조식을 먹으러 갔습니다. 이런.. 살살 먹으려고 했는데 밥이 넘 맛있어서 두번 먹게 되네요.. 엔도 유명한 뎀푸라집인데 아침에는 조식부페를 합니다. 저녁 메뉴 코스로 16,500엔입니다.. 셀레스틴 호텔의 모습 리뉴얼한지 얼마 안된듯하네요. 호텔이 꺠끗하고 서비스도 좋았네요. 기요미즈데라로 가는 길.. 저 위에 보이는건 야사카 탑입니다. 야사카 진…

Continue Reading...

교토거리풍경 2022년 여름

가라스마에서 밥 잘먹고 일찍 기온의 호텔로 돌아왔습니다. 가는 길에 찍은 사진을 올려봅니다. 미리내 양곱창 부산스타일의 양곱창집이 교토에 있을 줄은, 게다가 사람들로 꽉차있네요. 한류가 이런데까지 진출했을 줄이야.. 내부 인기 있어보이는 라멘집 이번엔 라멘집 한군데 들릴 여유도 없었네요.. 쟌파라 가와라마치쪽에 아키하바라같은 곳이 있었네요. 아키하바라에 비하면 별거…

Continue Reading...

교토 가라스마의 프렌치 레스토랑 쥬멜29

쥬멜 29는 쥬멜니쥬구라고 읽는 프렌치 레스토랑입니다. 에전부터 제 교토 맛집 리스트에 올라와 있는 곳인데 몇년째 계속 순위가 높은걸 보면 맛에는 틀림이 없을거 같아서 이번 기회에 방문했습니다. 결과적으로 너무나 만족스러운 곳이였고, 진작에 올 기회가 있었으면 좋았겠다 싶었네요. 입구 작은 레스토랑인데 문 바로 앞에는 테이블이, 그 안쪽으로는 카운터가 있습니다. 카운터 …

Continue Reading...

다이마루 백화점의 이노다 커피와 니시키 시장

이노다 커피는 좀 고급스러운 카페입니다. 시내 곳곳에 지점이 있는데, 어디든 사람들이 줄을 서는 곳이죠. 이번엔 다이마루 백화점 1층에 있는 곳을 방문했습니다. 물컵 음.. 근데 한국하고 다른게 콘센트도 없고 핸드폰 충전도 안되네요.. 뭐 어쩔수 없죠.. 에그 샌드위치 일반적인 맛입니다. 크림소다 그럭저럭 맛있네요. 쥬스도 한잔 뭐 시간을 보내기에 좋습니다. 오래 …

Continue Reading...

아라시야마의 소바집 호잔

아라시야마에서 맛집 찾기가 쉽지 않은데 예약이 안되는 집도 많고해서 고민하다가 소바집을 하나 선택했습니다. 가는 길 아라시야마이지만 아라시야마 역하고 가깝기때문에 관광지에서는 좀 거리가 있습니다. 가는 길 풍경이 멋지긴한데 중간에 길이 좁아지는 부분이 있어서 조심하는게 좋습니다. 이런 집 그냥 봐도 포스가 있어보입니다. 이런 메뉴 여름에는 수량한정으로 하모텐세이로를…

Continue Reading...

교토 기온의 셀레스틴 조식

셀레스틴 호텔의 조식 부페가 맛있다는 소문을 듣고 예약을 했습니다. 일단 한바퀴 돌아봤습니다. 느낌이 좋네요. 7시에 오픈인데 오픈에 맞춰가면 줄이 깁니다. 한 30분만 늦게가도 한가한데, 다들 빨리 여행을 가고 싶은지 오픈 시간에 집중이 되는거 같습니다. 5성 쌀 마이스터의 밥과 미소시루 쌀에 마이스터가 있는 줄은 몰랐는데 심지어 8대라는군요.. 확대샷 밥 맛이 너…

Continue Reading...

교토 폰토쵸의 야키도리 이자카야 야소하치 part.2

유바 즈쿠리 교토에 왔는데 유바도 한점 먹어줘야죠.. 교토의 특산물을 몰아서 먹을수 있다는게 여행객에는 반가운 일입니다. 그래서 이게 맛있냐 하면 그거는 개인의 취향인 것이고.. 레바 레바는 진리입니다.. 만겐지 도오가라시 야키 맵지않은 고추의 구이입니다. 맛은 그냥그냥인 듯.. 도리카와 시오와 타레를 시켰는데 둘다 매력이 있습니다. 단바부도츄하이 교토에서 포도가…

Continue Reading...

교토 폰토쵸의 야키도리 이자카야 야소하치 part.1

이 집이 그렇게 맛있는 집은 아니지만 다시오게 됩니다. 왜 그런가 생각해보니 이 집은 교토의 재료로 음식을 만드는데 그게 매력적이라서 다시 찾게 되는거 같습니다. 사실 동경처럼 뭐뭐는 나고야, 뭐뭐는 아오모리 뭐 그런식으로 재료를 구해서 서비스를 하면 맛은 더 좋을 수 밖에 없죠.. 그렇지만 교토에 여행온 사람이라면, 특히 일본 사람이라면 교토에 와서…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