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학동에 오픈한 뉴욕발 케익집 레이디엠(Lady M)

뉴욕에서 유명한 레이디엠이 들어온다는 이야기는 올초부터 있었는데, 신세계 백화점보다 부티크가 먼저 열렸습니다. 집하고 가까워서 그동안 몇번 다녀왔네요.

정문

lady M

학동역 근처에 있습니다. 찾기는 무척 쉬운 편입니다. 몇번 방문했는데 손님들이 꽤 있더군요.

내부

lady M

심플한 구성입니다.

홀케익

lady M

일반적인 케익보다 사이즈가 큰 편입니다.

케익 포장

lady M

섬세한 디자인이더군요. 오픈 초기에는 준비가 덜되서인지 여러가지 서비스에 문제가 있었는데, 다니다보니 점점 개선되더군요. 지금은 흠잡을 데 없는 곳이 되었습니다.

밀크레이프

lady M

레이디 엠의 시그니쳐 메뉴인 20장의 크레이프를 생크림에 끼워서 만든 케익입니다. 그냥봐도 손이 정말 많이 가겠더군요. 생크림은 도지마롤처럼 부드러웠습니다. 가격이 살짝 비싸긴하지만, 들어간 품을 생각하면 납득이 갑니다.

치즈케익

lady M

치즈케익이 정말 농후했습니다. 왠만한 치즈케익 전문점보다 훨씬 낫더군요.

딸기 쇼트케익

lady M

일본에서 먹던 맛하고 같네요. 이정도 수준의 케익집이 집 근처에 있다는게 너무 큰 행복입니다.

초코크레이프

lady M

밀크레이프가 산뜻하다면 초코크레이프는 진합니다. 정통적인 초콜렛케익 맛이 나더군요. 개인적으론 밀크레이프가 젤 맛있긴했지만, 이쪽도 나름의 매력이 충분합니다.

한국에서 이정도 수준의 케익집을 보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조만간 피에르에르메도 들어온다니, 더욱 케익 선택의 폭이 넓어지겠네요.

Read Next: 미타의 블랑제리 아 라 드망드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