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학동역 부근의 중국집 홍명

학동역에 만두가 맛있는 중국집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가봤습니다. 제가 자주 가는 곳에 이런 맛집이 있다는게 신기했네요.

 

정문

hongmyeong

겉으로 보기엔 작아보이지만 안은 좀 깊어서 좌석이 꽤 됩니다.

 

hongmyeong

동네 중국집같은 분위기에서 자스민차가 나오면 신뢰가 좀 가죠.

 

벽화

hongmyeong

어째서인지 좀 야합니다. 중국에서 가져온건지 물어보니, 한국의 미대 대학생이 그렸다고 하더군요. 그래서인지 내부 분위기가 좀 키치합니다. 저로서는 미인도에 둘러쌓여 밥먹는 느낌이 나쁘진 않았습니다만..

 

황금 볶음밥

hongmyeong

볶음밥에 기름을 그렇게 많이 쓰지 않은듯 무척 담백했고, 짜장도 맛있게 볶아졌지만 전혀 자극적이지 않아서 감탄했습니다. 요즘 동네 중국집에 가면 너무 간이 쎄서 먹고나면 하루종일 컨디션이 오락가락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임팩트를 강조하다보면 맛도 놓치고 건강도 놓치는데, 일반적인 맛집 트렌드가 맵고 짜고 기름진 음식쪽으로만 흘러가는 것같아 안타깝습니다.

 

짬뽕국물

hongmyeong

볶음밥에 나오는 국물인데, 저자극성인데다 구수한 불맛도 있더군요. 짜장이나 볶음밥보다 이 국물이 이 집의 진가를 보여주었습니다.

 

짜장면

hongmyeong

건더기가 참 실합니다. 양파가 좀 많이 들어간게 문제이긴했지만, 잘 피해서먹으면 왠만한 짜장면 명점보다 훨씬 나은 맛입니다.

 

물만두

hongmyeong

만두가 맛있다고 소문이 나서 시켜봤는데, 퀄리티는 좋았지만 잡맛이 좀 있었습니다. 같이 간 일행은 괜찮다고 했지만요. 다음에 다시 온다면 군만두를 시키게 될듯합니다 .

 

메뉴엔 없지만 김치 볶음밥을 시키면 나오더군요. 저자극성 음식도 그렇고 지역 밀착형 식당의 느낌이 들었네요. 무슨 무슨 명점같은 타이틀이 붙으면 오히려 상태가 안좋아 질 수도 있으니, 지금처럼 동네 주민들에게 오래오래 인기 있는 집으로 남기를 바랍니다.

Read Next: 시나가와의 시나다츠 라멘 세타가야

  • 휴.. 구로구민은 그저 웁니다…

    여긴 저주받은 곳이에요.. 금천구랑 같이ㅋㅋㅋㅋ

    저도 이렇게 우연히 괜찮은 데 발굴해보고 싶어요..

    • 여러가지 사정으로 인하여 저도 2월달부터 구로구에 살게 됩니다.
      근처에 별거 없어보이긴한데 또 찾아보면 뭔가 있겠죠.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곳에 있는 광명의 정인면옥은 참 맛있더라구요.

  • 광명 은근 멀던데.. 함 가봐야겠네요ㅎㅎ

    오시면 좌절하실듯?-_-ㅋㅋ 진짜 별거 없어요..

    • 집에선 직접 요리해 먹으니까 근처에 시장이 있는게 큰 도움이 되죠. 맛집은 주로 홍대쪽을 다니게 되지 않을까 하네요.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