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연남동의 바 엔젤스쉐어와 토미즈 베이커리의 빵들

한참전의 포스팅이라 최근의 엔젤스쉐어랑은 분위기가 좀 다릅니다. 연남동이 요즘 공원생기면서 분위기가 많이 변했죠. 지금 포스팅이 한 5달치정도 밀린 것 같은데, 천천히 올려보겠습니다. 요즘 진짜 바쁘네요.

 

아벨루어 한잔

angel's share

좀 괜찮은 위스키를 한국의 바에서 마시면 한잔에 2만원 정도 합니다. 가성비 좋은 싼 위스키는 만원정도.. 맛만 생각하면 그만한 돈의 가치가 있는지 고민해봐야 겠지만, 분위기가 좋다면 충분히 지불할만 하다고 봅니다.

 

오늘의 위스키들

angel's share

한국에 정식 수입되는 위스키가 얼마없어서 대략 어떤 바에 가도 비슷한 위스키 라인업입니다. 좀 아쉬운 부분이죠.

 

피스피스의 르바브 파이

angel's share

신맛이 제대로더군요. 처음 먹었을때 비해서 엄청나게 버전업되었습니다. 이 날 참 맛있게 먹었는데, 얼마전에 가게가 문을 닫았네요. 좀 아쉽습니다.

 

피스피스의 딸기 쇼트케익

angel's share

이것도 맛있었네요.

 

토미즈 베이커리의 빵

tomi's bakery

선물로 받은 빵입니다. 토미즈 베이커리는 연남동에 있는 빵집인데, 일본인이 일본스타일의 빵을 만들더군요. 먹다가 너무 맛있어서 세팅도 제대로 못하고 대충 찍었습니다.

 

과일이 들어간빵

tomi's bakery

이름은 잘 모르겠네요. 일본 스타일의 빵은 그냥 먹었을때 가장 맛있는 듯합니다. 프랑스 빵은 버터나 잼이나 치즈나 햄같은 것과 곁들여서 먹을때 맛이 더 좋은데 비해서 말이죠. 겉으로 보기엔 평범한데 먹어보니 너무 맛있어서 허겁지겁 먹었습니다.

 

tomi's bakery

모든 빵이 맛있어서 깜놀했습니다. 연남동 구석에서 이런 멋진 빵집이 있었네요.

Read Next: 사노라멘 전문점 히나타야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