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긴자의 르 쇼콜라 드 앗슈

1차는 간단하게 가고 2차는 좀 비싸게 가는게 아저씨의 패턴이 아닐까 하네요. 맛있는 것만 골라서 먹게 되는 것이죠. 긴자에서 2차는 르 쇼콜라 드 앗슈입니다. 록본기 시부야에서 유명한 초콜렛 카페인데 근래에 긴자에 진출했네요.

 

이런 곳

le chocolat de h

데이트 코스로도 좋아보입니다만, 아저씨 둘이 방문했습니다.

 

프림

le chocolat de h

오샤레합니다.

 

쇼콜라쇼

le chocolat de h

찐하네요.

 

확대

le chocolat de h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홍차

le chocolat de h

이쪽도 그윽한 향기가.. 초콜렛과 잘 어울리네요.

타르트 오 쇼콜라

le chocolat de h

케익 메뉴가 없어서 타르트 오 쇼콜라를 시켰습니다.

 

내부

le chocolat de h

겉은 바삭하면서 안은 절반쯤 녹아있는 느낌이 최고입니다. 뭐 최고죠.. 디저트 가격이 점심값하고 별반 차이없긴 했지만 후회는 없습니다.

Read Next: 도요스의 야키니쿠집 스타미나엔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