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긴자의 멘야 유코

긴자를 돌아다니다가 조개 육수 라멘을 하는 집이 새로 생긴것을 발견해서 다녀왔습니다. 이런 곳 이런 라멘이 나오네요 근데.. 수상한게.. 이게 분명 조개육수 라멘인데 후추가 너무 많이 들어가있네요. 이런 맑은 국물을 마시는데 후추의 자극이라니.. 대체 왜 이런 짓을 하는 걸까요.. 챠슈덮밥 여기도 후추로 도배를 했네요.. 기본적인 맛은 괜찮은데 후추가 방해를 해서 제…

Continue Reading...

긴자의 스프카레집 삿뽀로 도미니카

제대로 된 삿뽀로 스프카레를 한번 먹어보고 싶어서 검색하니 긴자에 유명한 집이 하나 있네요. 가는길에 만난 몽클레르 젠틀 몬스터와 콜라보중이네요. 가는길의 도쿄역 부근 리큐르 하세가와 술 위치가 좀 바뀐거 같네요. 메뉴 이런 곳 2층입니다. 메뉴판 내부 스프카레 소개 스프카레 재료 퀄도 좋고, 북해도라서 그런가 시원하고 가벼운 맛이더군요. 그래서 그런가 했…

Continue Reading...

쯔끼지 근처의 하마리큐

하마리큐는 쯔끼지 부근에 있는 일본식 정원입니다. 신주쿠 교엔하고 비슷하다고 보시면 될거 같습니다. 시내에 산책할만한 공원이 있다는 것은 참 좋은 일입니다. 가는 길 날씨가 너무 좋더라구요. 가는 길 시오도메의 건물 아마도 덴츠였던 것으로.. 티켓 요즘은 캐시리스로 전부 다 됩니다. 이런게 더 늘어야죠. 현금은 넘 귀찮다는.. 내부 도시와 정원, 과거와 현재의 조…

Continue Reading...

긴자 미츠코시의 노아 드 베르

노아 드 베르는 언제나 줄이 긴 디저트 가게라서 미츠코시에 생겼길래 가봤습니다. 이런 포장 휘낭시에 한국이 더 맛있습니다. 아니 이걸 왜 줄서서 사먹는 거지.. 와구리 치즈 디저트 몽블랑하고 좀 비슷한 맛이네요. 후지링고 디저트 사과가 좀 씹힙니다. 딸기 치즈 맛있네요. 마다가스카르 바닐라 이것도 먹을만 합니다. …

Continue Reading...

긴자의 마파두부 라멘집 로소쿠테이

로소쿠테이는 워낙 유명한 곳이라 다들 알고 계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정문 참고로 로소쿠는 촛불이란 의미입니다. 정문 계절 메뉴로 히야시 탄탄면도 한다는 군요. 로소쿠테이 지점이 오픈한다는 광고.. 내부 오픈하자마자 들어와서 내부 사진을 찍을 수 있었네요. 코로나 대책으로 독서실같은 칸막이가 있습니다. 좌석 메뉴 이집에서 젤 유명한 시비레소바 마파면을 시켰습니다. …

Continue Reading...

긴자의 오레노 야키도리

코로나가 절정이기도 하고 시간도 흘렀기에 우버 이츠가 어느정도 안정된 상황입니다. 평소라면 생각치도 못했던 곳에 주문하는게 가능했기에.. 일단 야키도리를 주문하는 것으로.. 오레노 야키도리 긴자라서 금방오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바로 먹는거에 비하면 좀 식은 상태로 오네요. 야키도리 포장 접시에 올려서 먹어보니 기본이상은 하는 곳입니다. 맛있게 먹기는 했지만, 왠만하면…

Continue Reading...

긴자의 카페 아메리칸

어메리칸은 주말에 영업을 안해서 갈일이 안생겼는데, 어찌어찌 이 주변을 갔다가 사왔습니다. 이런 곳 평일인데도 줄이 깁니다. 안에서 먹는건 그래도 시간이 걸리는데, 테이크아웃은 빠른 편입니다. 봉투 샌드위치 무식하게 큽니다.. 크기 인증 이 집이 펠리칸의 빵을 쓰는 걸로 유명해서 맛은 확실합니다만.. 이 양은 정말 어마어마 하죠. 배터져 돌아가실뻔 했네요. 경험은 …

Continue Reading...

긴자의 라멘집 하치고

긴자의 라멘집 하치고는 프렌치 레스토랑 출신 셰프가 하는 줄을 아주 길게 서는 라멘집입니다.. 뭔가 이런 집은 안가려고 했으나.. 줄선다는 이야기를 들으면 자동적으로 줄서러 가게 되는 듯합니다.. 이런 곳.. 테이블 중화소바 정성이 가득 담긴 맛입니다. 다행인게 기본적인 니보시 쇼유라멘의 맛의 틀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아서 매우 스트레이트하게 맛있습니다. 면 국물도 …

Continue Reading...

긴자의 6th by oriental hotel

오리엔탈 호텔에 또 가게 되었습니다. 가격은 좀 비싸도 맛과 분위기가 좋아서 가게 되는거 같습니다. 예전엔 가격이 참 중요한 요소였는데 요즘은 그냥 얼마 더 쓰더라도 편한게 좋더라구요.. 예전에 비해 가성비의 기준도 달라졌구요.. 긴자 무지 호텔 새로 생겨서 들어가봤는데.. 예전의 무지가 200배정도 좋았던거 같습니다. 규모가 팍 줄고 층이 나눠져서 옮겨다니기 귀찮아졌네…

Continue Reading...

긴자의 6th by 오리엔탈 호텔

긴자에 가토바스크를 파는 카페? 식당이 있다고 해서 갔습니다. 이런 곳 빅카메라 옆이라서 찾기 쉽습니다. 사람들이 꽉꽉 들어차서 놀랐습니다. 제가 긴자를 진짜 많이 방문했는데 이렇게 인기가 많은 곳을 지금까지 몰랐었네요. 가토 바스크 뭐.. 맛있습니다.. 이런 종류의 치즈를 쓴 케익(예를 들어 티라미수)은 어디서 먹어도 비슷한 느낌입니다. 가스타랑 큰 차이를 못느꼈네요…

Continue Reading...

긴자 미츠코시 백화점의 아이스크림 엑스포

5월 골든 위크를 맞이하여 긴자 미츠코시 백화점에서 아이스크림 엑스포를 한다고 하더군요. 맛있는 빙수집이 출점을 한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메종 지브레도 출점했네요. 스탠다드한 젤라토밖에 없어서 좀 아쉬웠네요. 아이스크림 박람회라서 아이파쿠라고 하는 듯.. 경품을 나중에 받긴 받았는데.. 별건 없었네요.. 오늘의 목표, 유키우사기 줄이 진짜 길더군요.. 한정판 메론 …

Continue Reading...

긴자의 리커전문점 리커마운틴 긴자777

긴자에 리커마운틴이 생긴지가 좀 되었는데, 어째서인지 좀더 본격적인 긴자777이 생겼습니다. 뭐.. 나쁠건 없습니다. 이런 곳입니다. 긴자 중심에 위치해있네요. 찾기는 쉬운 편입니다. 이 집의 장점 다양한 술을 유료 시음할 수 있습니다. 리커 하세가와랑 비슷하네요. 고가이거나 레어한 술도 포함되어있습니다. 완전 땡큐죠. 경험치도 넓힐수 있고 말이죠. 시음 방법 설명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