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신주쿠 골든가의 야키니쿠집 몽실이

아저씨가 되다보니 야키니쿠집을 자주가게되네요. 이번엔 신주쿠에서 아저씨들 넷이 모여서 야키니쿠집에 갔습니다. 몽실이라는 집인데, 일본어로는 몬시리.. 근데 생각보다 괜찮았습니다.

 

정문

monsiri

골든가의 아래쪽에 있습니다.

 

반찬

monsiri

이 집은 특별히 반찬인심이 좋더군요. 대신에 고기가 살짝 비쌉니다.

 

샐러드

monsiri

 

 

늘 그렇듯 탄부터 시작

monsiri

괜찮은 수준입니다.

 

닭고기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monsiri

일본의 고기집에서 퀄리티 떨어진 고기를 먹어본 기억이 규가쿠 이외엔 없는듯하네요.

 

아마도 갈비

monsiri

 

 

고기

monsiri

 

 

하이볼 한잔

monsiri

고기질도 좋고 양도 괜찮았긴한데 고기값이 좀 나가서 걱정했으나, 아저씨들이 그렇게 고기를 많이 안먹어서 인당 4000엔에 선방했습니다. 예전이라면 6000엔 어치는 먹었을거 같은데 말이죠. 맛있게 잘 먹고 좀 씁쓸했다고나 할까요..

Read Next: 종로5가의 양지 닭한마리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