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동경 오야지 런치 201708

간단하게 점심때 먹은 것들을 정리해서 올려봅니다.

 

텐코의 라멘

oyaji lunch 201708

기모노를 입은 여주인이 맞이해주는 특이한 컨셉의 라멘집인데, 라멘 맛은 그냥 그렇습니다.. 여주인의 목소리는 상냥합니다.

 

수박

oyaji lunch 201708

일러스트가 이뻐서 찍어봤습니다.

 

스시 타누키의 카이센동

oyaji lunch 201708

선도가 훌륭한 카이센동이더군요. 인기가 있을만 합니다.

 

스프 카레

oyaji lunch 201708

아마도 오모테산도에서 먹은 듯. 맛 괜찮았습니다.

 

미호사이의 레바볶음

oyaji lunch 201708

이집 음식이 매운게 특징이긴한데 좀 부족한 느낌이랄까요.

 

로스트비프동

oyaji lunch 201708

야키니쿠 코코카라라는 곳의 시그니쳐 메뉴입니다. 고기질이 아주 뛰어난 건 아닌데, 양이 압도적입니다.

 

모츠후쿠의 규하라미동

oyaji lunch 201708

나쁘진 않은데 양이 살짝 작았다는.

 

요고잔스의 부타 가쿠니동

oyaji lunch 201708

허름한 이자카야인데 점심의 가성비가 괜찮습니다.

 

호르몬 야키 카토우의 매운 규스지 니코미 카레

oyaji lunch 201708

밤에는 호르몬 야키를 팔고 낮에는 네팔 전통의 카레를 파는데 일본답지 않게 진짜 맵습니다. 매니악한 팬들이 주로 오는 듯하네요. 맛은 좋은데 고기 추가가 안되서 좀 아쉬웠다는..

 

야키동 텟짱의 니코미정식

oyaji lunch 201708

요즘 먹는 양이 줄어서 야키도리동이 아니라 니코미 정식을 시켜봤습니다. 이정도면 양이 부족하지 않네요.

 

신바시 무사시야의 오무라이스 햄버그 등등

oyaji lunch 201708

쇼와의 맛이라고 하는데 나쁘지 않습니다. 매일 점심에 줄이 길던데 납득이 갔습니다. 750엔에 큰 사이즈의 오무라이스와 나폴리탄도 포함되니 가성비는 탁월합니다만 탄수화물이 너무 많긴하죠. 이번에 방문한걸로 궁금증이 풀렸으니 다시 갈 일은 없을 듯합니다.

Read Next: 신주쿠 가부키쵸의 한국스타일 중국집 용문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