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요요기하치만의 15도씨

시부야에서 요요기로 이동하는데, 생각보다 가깝더군요. 분카무라 뒤로 거의 붙어있습니다.

길 가는데 보게된 세바스챤

15C

인기빙수집인데 이런 곳에 있었군요.. 이 집은 너무너무 인기인지라 최소 2시간은 줄을 서야 먹을수 있다고 합니다.. 이번 생에는 힘들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드네요..

가는 길에 발견한 카페

15C

80년대 풍이네요..

도착한 15도씨

15C

빵집 365일에서 하는 카페입니다. 뭔가 범상치 않아 보이지 않은가요.. 아님 말고..

커피

15C

디자인이 이쁩니다.

오픈형 버거

15C

한쪽에 있는 닭은 사이드 메뉴인데 재료도 좋고 바삭하게 잘 튀겨졌습니다. 역시 365일 계열답네요.

진저에일

15C

합체

15C

와규로 만든지라 패티 맛이야 더할나위 없습니다. 근데 헬씨한 버거인지라, 버거는 정키해야 한다고 생각하시는 분들에게는 잘 안맞을 수도 있겠습니다.

빵과 케익

15C

365일이 줄이 긴데, 이 집은 그정도는 아니라 이용하기가 편하더군요. 몇개 사와서 집에서 먹었는데 역시 맛이 괜찮지만, 365일처럼 스페셜한 느낌은 좀 덜하더군요.

15C

돌아오는 길의 분카무라 앞의 풍경입니다.

Read Next: 우면동의 해물폭탄포차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