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산장 프렌치, 오베르쥬 콤 시노와

고베의 뒷편엔 록코라는 산이 있는데, 고베시내가 한눈에 보이는 전망이 판타스틱히다는 소문이 자자합니다. 특히나 야경이 절경이라고 해서 꼭 가보라는 이야길 여러번 들었는데, 이번에 동선이 나와서 가볼수 있었습니다. 가는김에 록코산에 있는 산장 겸 프렌치 레스토랑도 예약했습니다. 소풍나온 기분으로 산장에 들려 맛있게 먹는 프렌치.. 무척 기대가 되더군요.

실내는 대충 이런 분위기..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무늬만 통나무가 아니라 진짜 통나무로 만들어져서인지 아늑한 분위기입니다.. 진짜 숲속에 피크닉 나온 기분이 들더군요. 안타깝게도 날씨가 안좋아서 전망은 별로였습니다만.

접시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단촐한..

감자가 들어간 빵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따끈한 빵이 나옵니다. 감자가 들어갔다는데 고구마 향이 살짝 나는 듯도 합니다. 적당히 짭잘하고 느끼하거나 퍽퍽하지도 않습니다. 역시 고베는 빵과 디저트가 강합니다.

수저 세트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잘 보시면 아시겠지만 세종류가 있습니다. 약식 코스가 나올테니 편한대로 쓰라는 의미죠.

전채, 바다와 산의 특산물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꼴뚜기, 조개, 화이트 아스파라거스, 나츠미칸이 들어가 있습니다. 신선한 제철 재료를 선별해서 알맞은 조리를 했습니다. 그래서 맛은 괜찮았지만 싼 재료들 뿐이여서 약간은 실망을.. 이 집이 그렇게 싼집도 아닌데 말이죠. 고베 시내에서 이가격이면 프와그라도 들어있을텐데, 이 집은 그에 비해 음식에 대한 만족도가 떨어지네요..

메인요리. 식초를 넣은 프랑스 닭찜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식초의 시큼한 맛이 소스에 부드럽게 익혀진 닭의 맛에 포인트를 주네요. 매쉬드 포테이토도 좋았고.. 하지만 이렇게 먹고 4000엔 내긴 좀 아깝죠.. 전에 이그렉에서 먹을땐 식전주+파스타+스테이크 메인에 4500엔을 냈으니까요. 게다가 재료가 좀 부실한 느낌입니다. 산장에서 먹는 프렌치라면 근방의 식재료를 공급받아서 쓰는걸 상상했는데, 고베 시내에서 쓰는거랑 별 차이가 없네요. 역시 완전히 시골로 들어가야 그런 맛집이 있나봅니다. 고베 뒷산에서 찾는게 무리였습니다.

디저트 딸기의 바바로아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고베의 디저트는 명불허전입니다. 아무리 작은 프렌치라도 제대로 된 디저트가 나오네요. 생긴건 약간 허접해 보일지 모르지만, 딸기의 맛이 잘 녹아들어간 푸딩입니다.

카모밀티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지난밤에 늦게 잔데다 쇼핑하고 바로 달려와서 좀 피곤했기에 허브티를 두잔마시며 편하게 쉬었습니다. . 올때는 그냥 날이 흐렸는데, 밥을 먹기 시작한 후로 눈보라가 몰아치네요-_- 원래 밥먹고 좀 걸어다니며 구경할까 했는데, 그냥 바로 고베시내로 가기로 작정합니다.

야외 식탁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겨울말고 다른 시즌이면 놀러올만 했을꺼 같습니다. 날씨도 좀 좋았으면 가격이 비싸도 올만했겠는데, 이런 날씨는 좀..

코티지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식당옆에 있는 숙소인데 몇팀 들어와있는듯 했습니다.

식당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눈보라가 내리치고 있다는.. 봄옷사러 나와서 이게 뭔일인지 ㅠ.ㅜ

고베의 전망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날이 흐려서 이정도밖에 안보이지만, 날씨만 좋아도 멋진 경치일 듯합니다. 특히 야경은 무척 기대되긴하는데.. 이런 날씨니 야경이라고 해봐야 크게 좋을리도 없겠죠. 담에 날씨 좋을때 올라와봐야 겠네요.

저 위에 보이는 길은 고속도로..

comme chinois@rokko mountain, kobe

고속도로 비용도 저렴해서 고베엔 자주 가볼 생각입니다. 옷사러 갈일이 생길때 가게 될 듯은 하지만.. 고베는 쇼핑을 포함해서 정말 맘에 드는 동네입니다.

Read Next: 하마마츠의 중식당 로랑샹츠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