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천수원의 이른 사쿠라

요즘 날씨가 수상하긴 하지만 계절의 법칙에 따라 이제 곧 봄이 오겠지요. 순서대로 올려야 하는 포스팅이기에 원래대로라면 앞으로 일주일후에나 업될 예정이였지만, 봄소식을 전하기 위해 특별히 미리 올려봅니다.

교토의 사쿠라와는 비교가 힘들지만, 제가 사는 동네에도 수령이 몇백년된 사쿠라가 있는 천수사라는 절이 있습니다. 이 절의 사쿠라는 시다레 사쿠라라고 하는데, 일반적인 사쿠라와는 달리 가지가 늘어지는 스타일이고. 개화시기가 약 일주일 정도 빠릅니다. 이날 가보니 약 50%쯤 피어있는 듯하니, 아마 다음 주말 쯤부터는 일본 전국이 사쿠라 축제로 정신이 없지 않을까 하네요.

밤에 갔는데 라이트업을 해놓았더군요.

sidare sakura

찍어보면 야경사진이 참 어려운데, 실제로 보는 감동을 흉내내지도 못하네요. 야경사진 전문 카메라를 사고 싶어요~

색감도 별로..

sidare sakura

구식 카메라의 AWB엔 불만이 많긴 합니다만, 그렇다고해도 보정은 매우 귀찮은 일이죠. 제가 원본지상주의이기도 하기에 카메라를 바꾸기 전까진 특별히 사진 퀄리티가 확 나아질 일은 없을듯합니다.

50%정도 개화라도 봄의 느낌이 물씬 납니다.

sidare sakura

다만 날이 추워서인지 매화를 보는 기분이 들긴 했습니다.

전체적으로는 이런 모습

sidare sakura

사진은 전설의 고향에 나올법한 분위기이지만, 실제론 운치가 있었습니다. 이 사쿠라 한개뿐이라 약간 부족한 느낌도 있긴했지만, 근처에 전망도 좋아 시간날때 살짝 들리면 멋질 듯합니다. 맥주캔을 들고 술마시는 건 경내에선 자제해야 겠지만요.

제가 좋아하는 벚꽃은 만개후 서서히 지기 시작할때의 벚꽃인데, 그런 타이밍을 적절히 맞추는게 사실 쉬운일은 아니죠. 올해도 교토에 갈 준비를 하고 있긴한데, 얼마나 아름다운 풍경일지는 당일에 가봐야 압니다. 그저 운이 좋기를 빌어야죠.

Read Next: 가을 풍경 201809

  • 학교 다닐때는 피기 시작할때부터 쏟아져내릴때까지 만끽하면서 살았는데, 이젠 벚꽃보러 가는 것도 힘들일이 되어가고 있네요. 나중에 낮에 찍은 사진도 보여주세요~

    • 학교다닐때는 항상 시험기간에만 벚꽃이 피었다는 전설이..
      곧 교토가서 멋진 사진 찍어 오겠습니다~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