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수원역 부근의 순대국집

수원쪽에 잠시 일이 생겨서 다녀왔습니다. 너무 촉박하게 생긴 일이라, 저녁을 못해서 돌아오는 길에 택시기사분에게 수원역쪽에 괜찮은 맛집이 있나고 물어봤더니 역앞의 순대국집이 유명하다고 하시더군요. 순대국정도면 한끼 식사로 부족함이 없지요. 그래서 바로 앞에 내려달라고 했습니다.

대충 이런 분위기의 골목입니다.

suwon sundaekuk

몇군데 순대국집이 모여있는데, 척보니 명산식당이란 곳이 가장 규모가 크고 깔끔해보여서 들어갔습니다. 장사가 잘된다는 증거일테니까요.

기본 반찬

suwon sundaekuk

새우젓, 깍두기 등등.. 순대국을 먹기위해 필수적인 것들이죠.

순대국

suwon sundaekuk

제 기억이 맞다면 가격이 6000원이였는데 순대국 한그릇 값으로 비싼건지 싼건지는 잘 모르겠구요. 내용이 실하고 국물도 뜨뜻해서 피곤했던 몸이 노곤하게 풀리더군요. 역시 사람은 밥을 든든하게 먹어야 뭐든 하는 것이죠. 저처럼 정신적인 피로에 쩌들어 사는 사람일수록 더욱 더 잘 챙겨먹어야.. 제가 수원은 거의 와본적이 없는데다, 앞으로도 올일이 있을지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혹시나 기회가 생긴다면 다시한번 방문하고 싶더군요.

Read Next: 2019년 그 동안 마신 술들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