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을지로 순대국집 산수갑산

수요미식회 때문인지 을지로가 힙해져서인지 요즘 을지로 노포들의 줄이 더욱 길어진 느낌입니다. 특히 산수갑산의 줄이 예전에도 길었는데 더 길어졌네요. 어느날 저녁, 오픈에 맞추지는 못했고 조금 늦게 방문했더니 한시간 기다리게 되더군요. 근데 줄서는 분들이 다들 20대. 나이 드신 분들은 한시간 줄서는게 불가능하니까 자연스럽게 객층의 연령이 엄청나게 낮아졌습니다. 덕분에 새치…

Continue Reading...

압구정 만두집

압구정 만두집은 이 동네에서 오래된 곳입니다. 겨울이 올때까지 기다렸다 방문했습니다. 정문 밀려드는 인원을 생각하면 당연하겠지만 바로 옆에 주방이 하나 더 있습니다. 반찬 사람이 많아서 합석했습니다. 만두국 사진엔 5개인데 나중에 하나를 더 가져다 줍니다. 다 안익어서 일부분만 내왔다나요.. 만두자체는 이북식으로 숙주와 두부의 밸런스가 훌륭합니다. 굳이 냉면집에서 만…

Continue Reading...

신천의 남경막국수

냉면, 만두, 국밥을 거쳐 막국수쪽을 도전해보기로 했습니다. 베이커리는 간간히 방문하구요.. 신천의 남경막국수 동네에서 유명한 곳이더군요. 물막국수 육수는 취향인데 면이 굵고 좀 미끄덩하네요. 순메밀이라던데 이런게 가능한건지 궁금했습니다. 김치 암튼 맛있게 잘 먹었네요. 석촌호수 고분단지.. 길가다가 우연히 발견했는데 이런 곳이 있었네요.. 고분 공원 공원 산…

Continue Reading...

고터의 순대실록

순대실록은 대학로에서 유명한 순대국집인데, 고속터미널에 지점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RAPL에 들린김에 겸사겸사 다녀왔습니다. 순대국 특 잡맛이 하나도 없는게 명점의 순대국이네요. 양도 괜찮고요. 이런 순대 명점이 고터 한구석에 숨겨져있을 줄이야.. 조리예 알고보면 맛집이 여기저기 있습니다. 몰라서 못먹을 뿐이죠.. 순대 스테이크 이 집 명물이라고 해서 사봤…

Continue Reading...

일산의 전계능 소고기 따로 국밥

주중에는 일만하니까 주말엔 어디론가 떠나는 편입니다. 일산 호수공원 호수공원은 넓어서 달리기에도 좋더군요. 전계능 소고기 따로 국밥 소고기 국밥은 지점이 없고, 콩나물 국밥은 서울에도 지점이 좀 있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소고기 국밥 비주얼이 상당하네요. 고기 크기가 엄청 나네요. 고기질도 나쁘지 않고 국물이 시원해서 해장에 왔다일거 같더군요. 이런데가 일산에만 있어…

Continue Reading...

홍대 창전동 미로식당

압구정에서 1차를 하고 굳이 홍대까지가서 2차를 하는걸 보면 유별난 데가 있는 모임입니다. 두부 문배술을 처음 마셔봤는데.. 으흠.. 굴 보쌈 겨울이니까요.. 고기튀김.. 뭐.. 미로식당이야.. 떡볶이 잘 먹었습니다~ …

Continue Reading...

선릉의 선릉순대국

순대국 전문 아재 블로거로서.. 남은 순대국이 많지는 않은 느낌입니다.. 선릉 순대국 작은 곳인데 아주 예전부터 영업을 해왔다고 하더군요. 반찬 주방 가게는 작은데 포장손님도 많고 장사가 잘되보입니다. 순대 깔끔하고 푸짐하네요. 내용물 순대 명점이 이런 곳에도 있었네요. 한그릇 잘 먹었습니다. …

Continue Reading...

대림의 삼거리 먼지막 순대국

삼거리 먼지막 순대국은 미래문화유산으로 선정된 유명한 곳입니다. 어느 화창한 날 방문합니다. 날씨 좋네요 걷기 좋은 날씨였습니다. 이런 하늘.. 주욱 걷다보니 이런 순대국집도 보이네요. 만양 순대국이란 곳인데, 분위기라 느와르 영화 같습니다. 이런 분위기.. 이런 어두운.. 서울 시내에 이런 곳도 있군요.. 하늘.. 도착했습니다. 구석에 있네요. 차림 순대…

Continue Reading...

부산역앞의 본전국밥

부산역에서 티켓을 끊고 시간이 남아서 밥을 먹으러 나왔습니다. 검색에 몇군데 걸렸는데.. 그중에 느낌적 느낌으로 사람들이 가장 많이 있는 본전국밥에 들어가봤습니다. 국밥… 제 느낌이 틀렸네요…. 밥먹고 시간이 남아서 차이나 타운을 돌아다녀봤는데.. 분위기가 좀 바뀐거 같기도하고.. 차이나 타운 차이나 타운.. 차이나 타운.. 러시아 식료품점 …

Continue Reading...

부산의 영진국밥

영진국밥은 예전부터 최고의 국밥이라는 소문을 많이 들었고 지점이 많아서 동선에 걸리는 곳에 갔습니다. 이런 곳.. 내부.. 전형적인 국밥집입니다. 차림.. 국밥.. 너무 후추를 많이 쳐서 내주셔서 도저히 국밥의 맛을 느낄 수가 없더군요.. 매우 안타까웠네요.. 수육 수육은 끝내줍니다.. 쌍동이 국밥과 비교해도 우열을 가리기 힘들 듯하네요. 담에는 후추빼고 주문해야…

Continue Reading...

도봉산의 삼오집

삼오집은 영화 버닝에서 서울에서 가장 맛있는 곱창전골로 소개된 집입니다. 원래 맛있는 집이구요.. 정문 영화 보면서 한번 가보고 싶다 했는데, 무수옥 옆에 있더군요. 돌아 가는 길에 포장해왔습니다. 내부 이런 분위기.. 포장.. 곱창 구이도 궁금하던데, 팀으로 와보고 싶더군요. 내용 매우 푸짐하게 싸주시네요. 재료를 넣고.. 잘 끓이면 엄청 시원한 국물의 곱창전…

Continue Reading...

도봉산의 무수옥

무수옥은 도봉산에 있습니다. 명성은 익히 들었지만 도저히 갈 엄두를 못냈는데, 업무가 생겨서 갔습니다.. 운이 좋다고 해야할지.. 정문 등산객들이 자주 찾는 듯하더군요.. 설렁탕 이 설렁탕이 진짜 대박이더라구요. 지금까지 본적없는 맛입니다. 고기 다른 설렁탕집은 고기를 슬라이스해서 넣는데 이 집은 그냥 뭉텅뭉텅 썰어서 넣더군요. 그것도 한우를요.. 그래서 씹는 맛과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