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인사동 간장게장집 신일

점심먹은지 얼마 안되긴했지만, 대충 소화도 시켰겠다-_- 인사동에서 유명하다는 간장게장 집을 찾아갑니다. 신일이라는 곳인데 골목길안에 있습니다.

이런 골목길을 주욱 들어가면

insadong shinil

안쪽에 있습니다. 처음 와보면 찾기 힘들겠더라는..

긴판

insadong shinil

뉴스에도 나오고 그랬나보던데, 그렇게 유명해보이진 않았습니다.

암튼 간장게장

insadong shinil

이게 2인분이였을껍니다. (배도 불렀는데) 꽤 많이 나오네요. 이 집의 퀄리티는 신사동 프로 간장게장보다 낫다곤 못하겠는데, 비슷한 수준이면서도 가격은 절반정도입니다. 일본이나 외국에서 온 관광객들하고 가기엔 참 편할 듯하네요. 가격도 비교적 저렴해서 부담없이 쏴도 되구요. 신사동 간장게장집에서는 호기롭게 쏘다간 금방 파산이지요. ㅠ.ㅜ 그곳은 한국인 가격이 아니라 일본인 가격으로 파니까요..

계란찜

insadong shinil

서비스야말로 한식당의 미덕!

된장국

insadong shinil

반찬도 국도 많이 나옵니다만, 뭐하나 빠지지 않습니다. 한국사람은 한식에 평가가 박한 편인데, 이 집정도면 어디 내놔도 부끄럽지 않을 정도더군요.

반찬들

insadong shinil

밑반찬의 수준도 집에서 직접해먹는거에 비해 크게 딸리지 않구요.

복분자주

insadong shinil

술이 빠질수 없어서 시켰는데, 살짝 달짝지근하네요. 전통주의 기준은 잘 모르겠지만, 관광객용으론 충분하다고 봅니다.

복분자주 주전자

insadong shinil

제가 거의 혼자서 다 마신듯한..

아마도 후식으로 나온 수정과 일듯..

insadong shinil

맛있게 배부르게 식사잘 했습니다. 하지만 뭐랄까.. 게는 살을 발라 먹는데 소모하는 칼로리가 심하기에, 다먹고도 왠지 모르게 허전한 그 무언가가 있습니다. 그래서 디저트 집으로 고..

컵케익

insadong shinil

남은 케익이 얼마 안되서리.. 몇개 없는것중에 골라봤습니다. 맛은 그냥그냥.. 에쉬레도 다녀온 마당에 왠만한 버터를 쓴 케익에선 감동을 느낄수 없게 되버려서요. 아.. 에쉬레, 다시 한번 가고 싶다..

이거슨 베리계열 허브 티

insadong shinil

아무리 티가 전문이 아니라 하더라도 그냥 싸굴틱한 티백을 한개 넣어서 주더군요. 가격이 싼것도 아닌데, 좀 신경써주면 좋을텐데 말이죠.

Read Next: 서울 여행 두번째 날

  • 신일이 변했네요. 예전의 남도의 진한 장맛과 홍어는 없어졌나요? 밑반찬도 완전히 달라진듯 보이고…

    • 예전에 안가봐서 잘은 모르겠는데, 남도의 진한 장맛은 없었고, 홍어는 주문을 안했습니다. 그냥 부담없이 가서 먹긴 좋은데, 일부러 찾아갈 정도는 아니더군요.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