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삼청동의 프렌치 아따블르

삼청동에 갈 일이 생겨서 근처에 식당을 하나 예약했습니다. 아따블르는 매우 유명한 곳이지요. 요즘은 검증이 끝난 곳만 가는 편입니다. 새로 생긴 곳을 찾는 것도 재미이긴하지만, 기존에 잘나가는 곳만해도 한둘이 아니라서 말이지요.

메뉴판

a table

그 날의 메뉴를 보여주시네요. 한국 식당의 장점중 하나인데, 사진을 찍을 시간적 여유를 주시더군요. 센스가 좋으십니다.

기본 차림

a table

소박한 프렌치랄까요.. 무척 저렴하면서 맛있는 브루고뉴 와인이 있어서 한병 시켰습니다. 가격적인 면에서도 만족스럽습니다.

초코크렘뷜레

a table

독특한 맛이더군요.

a table

배고파서 많이 먹었네요.

비트 밀페이유

a table

역시나 재밌는 요리입니다.

전개도

a table

테린느

a table

테린느가 맞는지 기억이 잘 안나는..

당근 스프

a table

괜찮았습니다. 메인은 사진을 안찍었는지 없네요 ㅠ.ㅜ

쁘띠푸르

a table

그냥 저냥입니다.

a table

이것도 뭐..

가격대비로 괜찮은 프렌치이고, 삼청동 특유의 아기자기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곳이였습니다. 저야 그냥 친구들과 밥먹으로 갔지만, 데이트 코스로 괜찮을 듯 싶더군요. slr들고다니기 귀찮아서 그냥 아이폰으로 찍었는데, 사진이 구린게 좀 아쉽네요. 간만에 저렴하면서도 괜찮은 부르고뉴와인을 마실수 있었던게 인상깊었습니다. 다음에 다시간다면, 이 집의 자매점이나, 아니면 새로 오픈할 함박스테이크 전문점에 가보고 싶네요. 삼청동의 매력에 다시 빠져들고 싶군요.

Read Next: 쯔끼지의 타카타니도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