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압구정의 프렌치 레스토랑 라쎄종

최근에 강남지역에 프렌치 레스토랑이 몇개 문을 열었는데, 그 중에 가장 평이 좋은 집이 라쎄종입니다. 점심약속이 있어서 어디갈까 하다가 방문했는데, 무척 만족스럽더군요. 위치는 도산공원 뒷쪽이고 그라노랑도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습니다.

전채

la saison

토마토와 모짜렐라 치즈네요. 코스의 스타트로 무난하더군요.

la saison

포카치오 비슷하더군요.

컬리플라워 크림 스프

la saison

정성이 들어간 스프라 맘에 들었습니다. 딴집에는 없는 독창성도 보이고요.

스테이크

la saison

점심코스가 비싸지 않음에도 제대로 된 스테이크가 딸려나오네요.

초콜렛 타르트

la saison

이 초콜렛은 진짜 진했습니다. 한국에서 먹어본 디저트 중에서도 상위권에 들 듯합니다. 잘 만들었네요.

과일차

la saison

차종류도 이것저것 있더군요.

서비스

la saison

쉐프분이 직접 나오셔서 서비스를 한접시 주시더군요. 매우 젊으신 분이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디저트 땜일 듯하지만 제가 한국에서 먹었던 프렌치 중에서 가장 인상이 깊었습니다. 이날은 사람들이 없어서 좀 안타까웠는데 영업이 안정되면 조금씩 늘겠지요.

Read Next: 신바시의 이자카야 마코짱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