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디저트리

얼마전에 도산공원부근에 디저트 전문점이 하나 오픈했다는 이야길 들었습니다. 오너분이 직접 카운터에서 디저트를 라이브로 만들어주는 컨셉인데 괜찮은 편이죠. 요즘 디저트 가게를 돌고 있는지라 그 일환으로 다녀왔네요.

인테리어가 매우 깔끔합니다.

dessertree

가게안은 카페라고 하기에는 좀 작은 편이구요. 친구들과 조용히 디저트 즐기기엔 괜찮네요.

메뉴판

dessertree

아이패드가 메뉴판이네요. 사진도 볼 수 있습니다. 메뉴중에 가장 유명한 것은 머랭입니다만 찾아간 시간이 워낙 늦어서 맛볼 수가 없었습니다. 다시 한번 가야 하는데 도저히 시간이 안나네요 ㅠ.ㅜ

천연 소금 캬라멜 아이스크림과 구운 바나나, 헤이즐넛 크럼블

dessertree

디스플레이가 멋진 디저트네요. 준비하는데 시간과 수고가 많이 들어가는 디저트이지만, 단 맛이 부족한 느낌이더군요.

수플레

dessertree

역시나 스타일리쉬한 디쉬이지만, 맛에 특징이 별로 없더군요. 수플레는 피에르 가니에르에서 먹을때도 그다지 감명깊지 않았으니 특별히 이 가게를 탓할 것은 아닙니다만..

서비스 내주신 제철과일 디저트

dessertree

앞의 둘보다 오히려 이쪽이 더 맛있었습니다. 간단하게 보여도 밑작업이 많이 필요한 디저트인데 여성 혼자서 이런 가게를 한다는게 참 대단하네요.

외관

dessertree

대충 이런 분위기입니다. 이 집에서 젤 맛있다는 머랭을 먹어보고 싶긴하지만, 다시 갈 일이 생길지 어떨지 모르겠네요. 얼른 한가해져야 할텐데 말이죠.

Read Next: 신바시의 라멘 호리우치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