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명동의 설렁탕집 미성옥

추운날 명동에 나왔는데 따뜻한 국물이 먹고 싶더군요. 그래서 찾아간 곳이 미성옥입니다.

정문

misungok

명동에는 많이 왔다고 생각했는데 이런 구석에 설렁탕집이 있을 줄은 몰랐네요. 보통은 하동관을 가겠지만, 요즘 망가졌다는 말을 하도 많이 들어서 미성옥으로 정했습니다.

반찬

misungok

괜찮은 편입니다.

설렁탕

misungok

특으로 시키지 않아서 고기의 양이 많지는 않지만, 그래도 든든하게 먹었습니다. 간만의 설렁탕이라 감격스럽네요. 얼마 전에 우골 라멘을 먹고 감동했는데, 이럴줄 알았으면 안먹어도 되는 것이였…

공기밥

misungok

메뉴판

misungok

명동에서 이정도면 하동관 대용으로 괜찮은 듯하네요. 다음에 다시 명동에 와도 이집을 방문할 가능성이 높을 듯합니다.

Read Next: 압구정의 디저트 전문점 디저트리와 라뜰리에 모니크의 빵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