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알라모아나 쇼핑센터의 파인애플룸

알라모아나 쇼핑센터는 와이키키에서 그다지 멀리 떨어지지 않은 곳에 있습니다. 트롤리를 타고 가서 일단 식사부터 한 곳이 앨런 웡의 파인애플룸입니다. 캐주얼한 하와이 요리를 내는 곳이죠. 매우 줄이 길다고 들었는데, 다행이도 제가 갔을때는 그정도는 아니였습니다. 넓은 식당이 거의 가득찬 걸보니 인기를 실감하겠더군요.

pineapple room

전반적으로 가격이 아주 비싼 편은 아니더군요.

소스

pineapple room

음.. 뭔지는 잘 모르겠네요.

소스

pineapple room

버터가 아니라 마요네즈같습니다. 빵에 발라먹으라고 나왔는데 어메리칸 스타일인가 보네요.

샐러드

pineapple room

양이 좀 됩니다.

로코모코동

pineapple room

쉐어해준다고 해서 부탁했더니 이렇게 나오네요. 이게 절반 사이즈입니다만, 일본에서라면 이 정도가 충분히 1인분이겠지요. 맨 아래는 볶음밥이고 중간은 햄버그, 계란 후라이인데, 매우 퓨전적인 음식입니다. 일본식으로 말하자면 B급 구루메지요. B급 구루메가 다 그렇듯, 칼로리와 양으로 승부하는데 맛이 없을리가 없네요. 실질적으로 2인 분인걸 생각하면 가격도 괜찮은 편이구요. 하지만 주변을 보니 저희 테이블 이외에는 전부 인당 한개씩 이런 메뉴를 시켜서 그것도 전부 다 먹고 가더군요. 하와이에 살면 위도 아메리칸화 되는 것일까요.

피냐콜라다

pineapple room

열대지방에서 마시는 피냐콜라다는 각별합니다. 도저히 도시에서 재현할수가 없는 맛이죠. 알콜기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프루티하고 달달합니다. 드디어 하와이에 온게 실감이 나더군요.

앨런웡의 특제 티

pineapple room

양이.. 어디에서 뭘 시켜도 어메리칸 사이즈네요. 이 역시 맛있었습니다. 앨런웡이 생각보다 괜찮군요. 본점이 인기가 많다고는 하는데, 예약하기가 귀찮아서 이번엔 가지 못했습니다. 다음 여행에는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언제가 될 지는 모르겠지만요.

식사를 마치고 앨러모아나를 돌았는데 정말 쇼핑할 곳이 많긴 많더군요. 아웃렛처럼 절반가격은 아니지만 세일 기간에 들어간 브랜드도 많아서 괜찮은 옷을 구할수 있었습니다. 노드스트롬에서 부탁받은 몇몇 아이템을 사고 오클리에서 겨울옷좀 사고 하니 금방 저녁이 되었네요. 하루안에 다 돌아보긴 어려워서 다음에 다시 오기로 했습니다. 아침부터 피곤하기도 했구요.

Read Next: 긴자의 소바집 타이메이안 & 라멘집 잇푸도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