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아사쿠사의 러시아 식당 마노스

동경엔 일년에 3~4번쯤 가게 되는 듯한데, 바쁠 땐 맛집 들릴 여유가 전혀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번 여행은 정말 간만에 맛집에 좀 집중을 했는데, 제가 하는 일이 계속 바빠지는 관계로 인생 마지막일 수도 있겠네요.

 

동경에 도착하자마자 아사쿠사에 가서 마노스에서 첫끼를 해결합니다.

 

샐러드

manos

자세한 건 마른비님 블로그를 참조하시길..

 

manos

괜찮았구요.

 

스프도

manos

맛있었습니다.

 

아마 새우 튀김

manos

겉은 바삭하고 안은 쥬시. 이런 제대로 된 요리가 3000엔이라는게 참 대단합니다.

 

아마도 카니 고로케였던 것으로..

manos

 

호박 스프

manos

간단한 재료지만 맛있습니다.

 

비프 스트로가노프

manos

 

캬비지롤

manos

원조의 맛입니다.

 

manos

홍차에 넣어먹습니다.

 

 

manos

쥬스

 

첫끼부터 거하게 먹었네요.

Read Next: 온천 여관 미나미에서의 연회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