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오오츠카의 야키도리집 창천

제가 좋아하는 집만 간다고 했으니 이 집을 빼먹을 수가 없겠죠. 오오츠카의 야키도리집은 오늘도 사람들로 붐비더군요.

 

전채

souten

예전에는 메뉴판에 있던 특수메뉴가 이날 보니 하나도 표시가 안되어 있더라구요. 아는 사람만 시켜서 먹을 수 있는 방식으로 바뀌었네요. 모르면 맛있는 것도 못먹습니다.

 

훈제 모듬

souten

요즘 가정용 훈제기도 생겼던데 집에서 연습이라도 좀 해봐야 하는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사사미

souten

입안이 꽉차는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야키도리가 나옵니다.

 

오늘의 술

souten

안주가 맛있으니 술이 맛이 없을리가..

 

따로 설명하기 귀찮으니 그냥 사진만 올리겠습니다..

 

가와

souten

 

모모

souten

 

레바

souten

 

소리

souten

긴신사이

souten

쿠네

souten

 

다양한 특수부위

souten
souten
souten

 

하츠

souten

 

토마토

souten

 

데바사키

souten

 

도리 소보로 고항

souten

 

오챠즈케

souten

 

다마고카게 고항

souten

정말 어마어마하게 먹었습니다. 이런 만족도는 간만이네요.

 

밤참

souten

그냥 자기 그래서 숙소에 와서 한잔 더 했습니다. 칵테일도 좋았고 토모어 위스키가 진짜 맛있었다는..

Read Next: 강남구청의 디저트집 리프레시먼트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