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북창동의 애성회관

제가 시청 생활하면서 가장 맛있게 먹었던 집이 이 집 애성회관과 원대구탕입니다. 중림장은 가성비가 좋았고, 청진옥이나 부림옥같은 전통의 강자도 훌륭했고 원흥도 맛있게 먹긴했지만 투탑을 꼽으면 그 두 집 이네요.

 

이런 곳입니다.

aesunghoikwan

점심시간에 줄이 무지길고 회전도 빠릅니다. 근처에 은행이 있어서 그런가 양복입으신 분들의 비율이 높더군요.

 

곰탕

aesunghoikwan

한우만 쓴다고 하는데, 살짝 달달하면서도 정말 맛있습니다. 곰탕의 새로운 경지를 보여주더군요.

 

두번째 방문에선 특을 주문했습니다.

aesunghoikwan

만족도가 아주 높습니다. 누구에게나 추천하고 싶은 곳입니다.

Read Next: 오사카의 하카타 돈코츠 라멘 전문점 잇푸도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