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칸다의 비스트로 비노시티 마지스

비노시티는 가성비 좋은 식당인데 언제나 사람들이 많은게 문제랄까요. 이번에 8시에 예약을 넣었는데, 8시 반쯤 시작한거 같습니다.

 

오토오시

vinocity magis

 

야채 그릴

vinocity magis

먹어보면 이게 왜 맛있는지 압니다.

 

빵도 따로 시켰습니다.

vinocity magis

 

크림 치킨

vinocity magis

양도 장난아니고 맛도 좋습니다. 이런게 비노시티의 특징이죠. 좁은 테이블에 붙어서 한잔씩 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것이죠.

 

흑돔 부이야베스

vinocity magis

해산물 선도가 장난 아니 국물이 끝내줄수 밖에요.

 

리조토

vinocity magis

부이야베스의 남은 국물로 리조토를 끓여주는데, 이게 또 별미입니다.

 

킷슈

vinocity magis

뭘 시켜도 빠지는게 없는게 이 집의 장점이죠. 안주가 맛있어서 와인을 많이 마시게 되는게 단점이구요.

 

오리 콩피

vinocity magis

가격을 생각하면 말도 안되는 거죠.

 

도리아

vinocity magis

슬슬 배가 터지지만 하나라도 더 시켜봅니다.

 

푸아그라

vinocity magis

디저트 대용으로 시켜봤는데, 넘 느끼하더군요. 차라리 처음에 시켰어야..

Read Next: 다카다노바바의 라멘집 사이타마야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