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영동시장의 태국 음식점 반피차이

영동시장 한복판에 태국 음식점 반피차이가 있습니다. 몇번 도전했는데 늘 문을 닫아서 갈수가 없었네요. 요즘 지점도 내고 안정된 듯해서 가봤습니다.

 

오토오시

banpichai

부채새우라는데 먹을 부분이 그렇게 많진 않더군요.

 

맥주

banpichai

산미겔 니그로 였던거 같은데 피쳐로 시켜봤습니다. 의외로 주류가 상당히 다양하더군요. 전통주도 취급하는 태국 음식점이라니 상상도 못했네요.

 

솜땀 카이텃

banpichai

간이 좀 센 편이더군요.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톰얌쿵 샘플러

banpichai

9000원에 샘플러가 있는데 상당히 양이 괜찮습니다. 데이트족을 위한 메뉴일까요.. 실제로 커플들이 많이 방문하더군요.

 

전체적으로 괜찮은 타이 음식점이긴한데, 아무래도 툭툭 누들타이가 좀더 제 취향에 맞기는 합니다. 그런데 툭툭은 예약도 힘들고 연남동이니까, 강남에서 생각하면 이 집도 괜찮은거 같네요.

 

영동시장 내부

banpichai

몇달 만에 내부가 확 바뀌었더군요. 신기했습니다.

Read Next: 이케부쿠로의 매운 라멘 전문 라멘집 몽고단멘 나카모토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