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와우산으로 이사한 미로식당

미로식당에 재방문했습니다. 가는 길이 멀긴 하지만 맛을 위해서라면 그 정도 노력쯤이야.. 근데 날이 더워지니 가는 길이 조금씩 걱정이 되긴 하네요. 신촌에서 마을버스 타는 곳을 좀 알아봐야 할 듯하네요..

 

생맥주와 오미베리

miro restaurant

맛있다고 해서 시켜봤는데 청량하네요. 화요에 타마시면 더 맛있을 듯했습니다.

 

두부

miro restaurant

집에서 만들어 먹는 두부찜보다 좀 달달하긴 한데 맥주 안주로 잘 먹었습니다.

 

간장 양념 소불고기

miro restaurant

미로식당에선 돼지고기가 소고기보다 좀더 맛있긴 한데, 저번에 먹었으니 이번엔 소불고기를 시켜봤습니다.

 

새우 동그랑땡

miro restaurant

일단 무슨 메뉴를 시켜도 맛있다는 전제하에, 안먹어 본걸 시키는게 미로식당을 즐기는 제대로 된 방식이겠죠. 새우가 맛있더군요.

 

바지락찜

miro restaurant

제가 좋아하는 찜이 서비스로 나왔습니다. 너무 맛있어서 다 먹을 수 밖에 없었네요. 살이 완전히 달달한데, 이 정도 맛있는 집은 국내에도 얼마 없지 않을까 합니다.

Read Next: 신토미쵸의 소바집 유즈카미안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