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영동시장의 아나고야

간만에 아나고야에 왔습니다. 이집 음식은 뭐, 탁월하죠. 근데 인당 예산이 7만원정도라, 보통 3-4만원대에 술값을 해결하는 아재들의 특성상 잘 안오게 되더라구요.

한상차림

Anagoya

참 요리를 잘합니다. 민어전도 맛있게 먹었습니다. 덕분에 이날 소주를 많이 마셨네요.

두부나 옥수수도 나오고..

Anagoya

깔린게 많아서 한번에 다 찍지를 못했네요.

이날의 메인인 민어.

Anagoya

그래도 1년에 한번 민어는 먹어줘야죠. 원래 노들강에 가려했으나 민어시즌이라 사람들이 넘 많더라구요. 아나고야의 민어회는 명불허전이죠. 특수부위도 잘 나오고요. 치즈같은 느낌의 어란도 맛있었습니다.

아마도 지리

Anagoya

근데 탕이 좀 약했.. 민어는 탕이 메인인데 말이죠.. 어차피 배가 불러서 많이 먹지는 못했겠지만.. 그래도 좀 아쉽더군요.. 예전의 민어번개가 그립네요. 앞으로 몇년은 불가능이겠지만..

서비스 버터구이

Anagoya

이런 서비스가 나오는게 아나고야의 매력이겠죠.

Read Next: 오키나와 재키즈 스테이크 하우스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