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광화문의 설렁탕집 백송

일본에서 돌아오자마자 수육먹는 번개에 나가게 되었습니다. 한식쪽을 열심히 파줘야 하는데 쉽지가 않네요.

오늘의 선물

baeksong

일행분 중에 스페인에 다녀오신 분이 있어서 가져오셨네요. 퀄리티 매우 좋아보입니다. 뒷쪽엔 육포도 보이구요.

가우디 초콜렛

baeksong

이런 화려한 디저트를 가져오시다니.. 맨 마지막에 먹었습니다.

접시에 담아서

baeksong

엄청 맛있어보이네요. 와인을 따서 안주로 마시니 아주 괜찮더군요.

오미자주

baeksong

일행분이 가져오셨습니다. 다양한 음식이 나오는게 이런 식도락 모임의 장점이지요.

수육

baeksong

이게 약 6만원가까이 했을껍니다. 비싸긴 했는데 그만큼 실하네요. 수육을 안먹어 본건 아닌데, 이정도는 처음이네요. 고기질이 넘 좋아서 소주를 절로 부르더군요.

반찬

baeksong

원래 이집이 설렁탕이 유명한지라 설렁탕집 반찬 스타일로 나왔습니다.

갈비찜

baeksong

이건 고기 퀄리티가 별로였습니다. 비주얼은 비슷한데 전혀 질이 다르네요. 흠.. 가격이 싸지도 않은데 좀 실망이였습니다.

설렁탕

baeksong

설렁탕이 유명하다고 하는데 안먹어 줄 수 없겠죠. 국물이 해장에 끝내주는 군요. 멀리서 일부러 찾아와도 괜찮겠더라구요.

볶음밥을 해줍니다.

baeksong

맛은 뭐…

디저트로 가우디 초콜렛.

baeksong

디자인이 아주 예술입니다. 배터지게 잘 먹었습니다. 저는 2차로 투쉡에 잠시 들려서 싱글몰트 한잔하고 돌아왔습니다. 좀더 자주 찾아가야 하는데, 요새 얼마 못가고 있네요. 셀러에 잠들어 있는 내 와인들이 잘 있으려나 궁금해지는군요.

Read Next: 다이몬의 이자카야 SABAR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