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긴자의 카고시마 흑돼지 샤부샤부 전문점 이찌니상

긴자의 한복판은 아니고 유라쿠쵸역 건너편 쯤에 카고시마 흑돼지 샤부샤부 전문점인 이찌니상이란 가게가 있습니다. 타베로그 점수는 그냥 그렇지만, 점심시간에 줄이 긴걸로 봐서는 1500엔 쯤 하는 런치가 가성비가 무척 좋을 듯하더군요. 하지만 이 날은 이 집의 대표 메뉴인 흑돼지 샤부샤부를 시켜봤습니다.

육수

ichinisan

샤부샤부는 집에서 해먹어도 비슷한 맛이라 굳이 밖에서 먹을 이유는 없긴하죠. 이상하게도 한국에선 거의 샤부샤부 먹은 적이 없었는데, 일본에 살면서 많이 먹었네요. 그래도 전문점인지라 나름 독특한 육수가 나오더군요.

고기

ichinisan

고기 질이 무척 좋습니다. 눈에 보기에도 기름이 많은 편이라 살짝 느끼하지만, 소스나 야채랑 같이 먹으면 맛있더군요.

소스

ichinisan

특이하게도 소바 육수가 나오더라구요. 의외로 잘 어울렸습니다.

생강

ichinisan

취향에 따라 곁들여서 먹으면 됩니다.

소바

ichinisan

보통 샤부샤부의 시메로 우동이나 죽이 나오는 경우가 많은데 이집은 특이하게 소바가 나오더라구요. 이게 카고시마 스타일인가 싶었네요.

빙수

ichinisan

디저트로 시켜봤습니다. 자리를 이동해서 먹는게 귀찮아서리.. 빙수를 작은 걸로 시켰는데도 양이 좀 되더군요..

이 집 샤부샤부는 아주 싼 편은 아니지만 맛은 가격에 부응하더군요. 긴자스러웠습니다.

Read Next: 양평 라이딩

  • 안그래도 몇일전부터 꺼멍도새기의 돼지 샤브가 생각났는데 이걸 보고 나니까 꺼멍도새기라도 함 가야겠네요

    • 이 집 맛있긴한데, 워낙 기름이 많아서 마지막엔 좀 질리는 면도.. 나이들어서인가 요샌 담백한 음식이 땡기더라구요.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