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rchive

시바공원의 우나기 명점 노다이와와 빵집 코티디앙

한국에서 교수를 하는 친구가 학회때문에 동경에 놀러왔습니다. 어디갈까 하다가 맛있는 우나기집을 가기로 했습니다.   하시오키, 젓가락 받침이 귀엽네요.     차 노다이와는 전통이 오래된 집입니다. 지점도 좀 있는 편이라 잘나가나보다 했습니다. 와보니 분위기 참 좋더군요. 3000엔 대 점심에서 이정도로 분위기가 Read more ›

츠키시마의 몬쟈야키집 마구로야

츠키시마에서 정말 아무 생각없이 한집에 골라서 들어갔습니다. 이 동네 분위기상 어디든 비슷하지 않을까 하네요.   버터 소세지와 야채볶음 간단한 입가심 용이죠.   해산 오코노미야키 선도 나쁘지 않네요.   부타김치 야키우동 오코노미야키를 두개 먹기는 좀 부담스러워서..   잘 구워서..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돈카츠 아오키

하마마츠쵸에서 저녁때 사람을 만났는데 어디갈까 하다가 돈카츠집에 갔습니다. 이 동네가 밤에 술마실 집은 많지만 밥먹을 집은 많지가 않다는 문제가 있죠. 만만한데가 별로 없습니다.   히레카츠 요즘엔 기름기 적은 히레가 더 땡기네요.   로스카츠 그렇다고 로스를 안시키면 쓸쓸하니 하나씩 주문했습니다.   Read more ›

시나가와의 로지우라

로지우라는 시나가와에서 나름 이름이 알려진 이자카야입니다. 매운 규스지 니코미가 유명하죠.   정문 시나가와 역 근처이긴한데 완전 골목안쪽이더군요.   매운 규스지 니코미 맵고 달달합니다. 마치 백종원식당같다고나 할까. 중독성이 있는 맛이라 팬이 있는 거겠죠. 가격에 비해 양이 많은 것도 플러스입니다.   정식 Read more ›

신바시 와라쿠

신바시의 와라쿠는 신바시 런치의 3대천왕이라고 불러도 되지 않을까 하는 곳입니다. 마이하마랑 비슷하게 줄이 긴 곳입니다.   차림     가츠오 사이즈가 어마어마하더군요. 여의도 쿠마에 온 기분이 나더라구요.   후라이 이것도 뭐.. 양이.. 이렇게 해서 1000엔이니 말 다했죠. 양은 전혀 불만이 Read more ›

요츠야의 레바야

요츠야에 술모임이 있어서 나갔습니다.   요츠야 레바야 이 동네에 회사 사무실이 있는 분이 추천해주셨네요.   내부 꽤 늦은 시간이였지만 꽉 차더군요. 이런게 진정한 동네맛집이죠.   오토오시     하이볼     꼬치좀 먹었습니다. 이 집은 좀 레어하게 굽는게 특징이라고 하더라구요. Read more ›

신바시 마이하마

mumbai신바시 점심밥집의 원톱이라고 할만한 마이하마입니다. 11시30분에 오픈인데 그때부터 줄이 깁니다. 1000엔 런치로는 말도 안될 구성이라서 말이죠.   정문 가게안이 꽤 넓은데 꽉 찹니다. 합석은 당연하죠.   이날은 꽁치 정식 이 집의 대표메뉴는 긴타라니츠케인데, 11시 30분 오픈과 동시에 들어가야 주문이 가능할 Read more ›

신바시의 우와지마

신바시에 런치로 유명한 집이 여럿 있지만, 이 집과 마이하마가 그 중 대표가 아닐까 합니다.   정문 겉으로 보기엔 좀 허름합니다.   타이메시 정식 우와지마라는 상호가 타이메시로 유명한 에히메현의 지명입니다. 그만큼 타이메시에 자신이 있다는 거겠죠. 시켜보니 양도 적당하고 물회같은 도미가 끝도없이 Read more ›

아사쿠사바시의 식당주점 그라시아

아사쿠사바시에 컨셉은 바인데, 요리는 본격적으로 나오는데다 라멘이 맛있는 집이 있다고 해서 들렸습니다. 가기전에 예약하려고 전화했는데, 우리집엔 예약이 필요없어.. 라고 하셔서 그런가보다했습니다.   나마비루로 시작     일단 사라다 한사발 아저씨라서..   니코미 잘한다는 소문대로 맛있는 요리가 나옵니다. 좀 터프한 스타일이더군…

하마마츠의 일식집 혼하마

하마마츠쵸에는 숨겨진 고급 식당이 좀 있습니다. 긴자랑 가깝기도 하지만, 사무실이 많다보니 수요가 있는 것이겠죠. 혼하마는 예전에 점심의 저렴한 타이메시로 유명한 집이였는데, 요즘은 예약만 받는 방식으로 바뀌었더군요. 경기가 살아나고 있는 것이겠죠. 이날은 한국에서 아는 분이 와서 같이 방문했습니다.   애피타이저 도미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돈카츠집 무사시야

하마마츠쵸에 유명한 돈카츠집이 셋있는데 무사시야는 그중하나입니다. 퀄리티는 극상인데 싼 메뉴는 없는게 특징이죠.   정문 가게 안이 아주 작지는 않은데 점심때는 꽉 찹니다. 심지어 제일 비싼 2400엔짜리 극상메뉴를 시키는 사람도 많습니다. 그만큼 맛있다는 거겠죠.   로스카츠 일반 로스카츠임에도 기름이 상당하더군요.가격은 1400엔 Read more ›

츠키지의 스시집 야마자키

츠키지 장내 시장의 메이저 스시집, 스시 다이와 야마토 스시 사이에 야마자키라는 스시집이 있습니다. 메이저 스시집에 비해서 줄이 짧기는 하지만 그럼에도 줄이 긴 편입니다. 관광객들이 적은 애매한 시간에 가서 오마카세로 먹었습니다.   네타 관광객들은 싼 세트를 먹고 저는 오마카세로..   다마고가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