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하마마츠쵸의 텐동 템푸라 전문점 유키무라

사무실 근처에 뭔가 멋진 곳이 생겼습니다. 도라노몽에 미츠무라라는 텐동 전문점이 있는데, 그 집에서 분사해서 나온 곳이라고 하더군요. 이런 곳.. 새집이라서 삐까삐까하네요. 금방 줄이 길어지니 12시 이전에 들어가는게 좋습니다. 즉 점심시간 이전에 나올수 있는 부장급 이상만 여유있게 들어갈수 있는 분위기라고 하면 되려나요.. 시보리 퀄이 너무 고급입니다. 이런걸 일회용…

Continue Reading...

신바시의 갓포 하츠시마

하츠시마는 신바시에서 점심장사로 유명한 곳인데.. 한동안 점심영업을 안했었습니다. 간만에 가보니 영업을 해서 들어가봤습니다. 정문 카운터만 있는 매우 좁은 집입니다. 스프 본격적인 일식집답게 맛있는 스프가 나오네요. 구이 구이가 진짜 맛있게 보였는데.. 맛은 구이맛입니다. 옵션으로 구이와 조림, 혹은 둘다를 주문할 수 있는데 저는 둘다 주문했습니다. 조림 이 조림이…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쵸의 우오키

하마마츠쵸에 좀 잘나가는 밥집이 하나 있습니다. 우오키라고 타이메시를 내는 곳이죠. 사실 우와지마가 더 맛있고 가격도 싸지만, 신바시는 머니까요.. 게다가 분위기가 완전 다르기도 하죠. 재즈가 흘러나오는 실내 가격이 좀 되니 아재들이 주로 이용하네요. 정식 우아하네요. 맛도 우아합니다. 양은 좀 부족하다 싶은 정도구요.. 이집 타이메시는 깔끔하고 먹을만한데, 아마도 비…

Continue Reading...

히비야의 라멘 듀에 에도

히비야에 세련된 라멘을 파는 집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방문했습니다. 히비야가 어디나면 긴자와 신바시의 중간쯤에서 황궁에 가까운 곳인데, 최근에 히비야 미드타운도 생기면서 나름 뜨고 있는 지역입니다. 정문.. 생각보다 줄이 그렇게까지 길지는 않네요. 가격대가 좀 높아서 그런 듯하네요. 물컵 입구에 있으니 호텔 컨시어지 같은 미녀 서버 분이 안내를 해주시네요. 황송할따름이…

Continue Reading...

신바시의 꼬치집 미츠마사

미츠마사도 요즘 너무 자주가니 처음의 감동은 없는 상황이지만, 그래도 같이 간 모든 분들이 만족해서 다행이랄까요.   하이볼   꼬치..   꼬치   가와   피망 니쿠즈메   꼬치   꼬치 무슨 꼬치인지는 이제 기억이 안나고.. 이날 가와가 특별히 맛있어서 두번 시켜먹었다는 것만 기억이 나네요. …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의 키지테이

하마마츠의 키지테이는 주로 꿩이나 멧돼지같은 사냥으로 잡은 고기가 주로 나오는 곳인데, 이날은 돼지고기를 시켰습니다. 대략 이런 접시 지방이다보니 가성비가 좋습니다.   삼겹살 살살 녹는 맛이랄까요.. 한국에서는 이런 삽겹살을 본 적이 없는 듯한데 혹시 있으면 알려주시길..   잘 구워서.. 기름이 많으니 야채랑 먹는게 좋죠.   이건 키즈…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쵸의 이자카야 풍토기

연달아 회식이 있었습니다. 풍토기는 하마마츠쵸에서 나름 인기가 있는 곳이더군요. 오토오시 분위기나 서비스가 좋더군요. 샐러드 가라아게 사츠마아게 가격도 괜찮고 맛도 괜찮고 그러네요. 고야참플 시샤모 특별히 맛있었네요. 노도구로 구이 가볍게 안주하기 좋더군요. 타타키한 오이 오코노미야키 탄탄멘 쌀국수가 시그니쳐라고 하던데 정말 맛있네요. 가격대비로 매우 괜…

Continue Reading...

츠키지의 도리후지

주말아침에 밥차리기가 귀찮아서.. 츠키지로 향했습니다. 도리후지 도리후지 본점은 장내 시장에 있는데 왔다갔다하기가 좀 번거롭습니다. 이런 훌륭한 곳이 관광객들에겐 알려지지 않아서 현지인은 그저 고마울 뿐입니다.. 근접샷 메뉴가 다양한데 절반쯤 되시는 분들이 도리소바라는 라멘을 주문하시더군요. 이날은 테이크아웃을 해야해서 오야코동과 무시도리 고항을 주문했습니다. 이렇게 …

Continue Reading...

요츠야의 일식집 사카모토

요츠야의 작은 일식집 사카모토에서 점심을 했습니다. 점심 메뉴 사와라 정식 삼치구이인데 나쁘지 않더군요. 신바시에서만 먹다보니 왠만한 곳은 양이 작아보이는 문제가.. 사이폰커피 후식으로 근처의 사이폰커피 파는 곳에서 테이크아웃했습니다. 요츠야에도 맛집이 꽤 있을 듯한데 갈 기회가 많지가 않네요. …

Continue Reading...

오모테산도의 하카타 뎀푸라 타카오

오모테산도에 뎀푸라를 잘하는 집이 있다고 해서 가봤습니다. 일단 인테리어로 먹어줍니다. 오모테산도답습니다. 배식판 튀겨지는대로 올려주는 방식입니다. 하카타라서 반찬에 멘타이코가.. 레몬즙 짜는 기계 귀엽네요.. 에비 키스 네타가 엄청 크고 신선하더군요. 고보, 나스 무라사키 이모 돼지고기 등등.. 가격도 좀하지만 양이 정말 푸짐하더군요. 그게 이 동네의 특징이…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쵸의 혼하마

올해는 혼하마를 정말 자주가네요. 그만큼 좋은 곳이라는 거겠죠. 모나카 내부 타이 사시미 사시미 세점 아부리한 사시미가 넘 맛있었네요. 게알 스프 맛있습니다. 타이 아라니 이정도만 나와도 훌륭힌데.. 타이메시 준비중 세팅 넘 맛있어서 밥을 많이 먹게 되는게 문제입니다만.. 이번에 알게되었는데, 남은 밥은 싸갈수 있더군요. 집에 가져가서 먹으니 이것이 진정한 …

Continue Reading...

긴자식스의 하케죠유 노리벤 야마노보리

간만에 긴자 식스에 방문 했더니..   에쉬레의 세컨드 브랜드의 팝업 에쉬레 본점에서 안파는 다양한 디저트들이 있더군요. 이날은 다른 일이 있어서 스킵했습니다. 기간한정이라 언제 다른 데서 오픈할지 모르겠네요.   오늘의 목적지 하케죠유 노리벤 야마노보리라는 이름이 긴데.. 노리벤하면 김이 올라간 아주 평범한 도시락을 의미합니다. 그런 노리벤으로 극한…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