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연남동의 타이 음식점 툭툭 누들타이

홍대에서 가벼운 – 그러니까 술없는 – 식사를 하기위해 툭툭 누들타이에 들렸습니다. 추운 날이였는데, 대기가 40분정도 되더군요.

그래서 들린 카페 리브레

cafe libre

핫 초콜렛과 아메리카노입니다. 40분 대기를 위해 주변의 카페를 갈수밖에 없었네요. 툭툭누들타이가 주변 상가 매출에 상당히 기여하지 않을까 생각되더군요. 이 동네에서 가장 유명한 카페인 카페 리브레는 분위기가 참 좋더군요. 그런데 어째서인지 커피에 신맛이 강조되었던데, 제 취향은 아니였습니다. 삐아프의 초콜렛을 썼다는 핫초코도 좀 미적지근했구요.

솜땀 까이양

tuk tuk noodle thai

언제든지 실망시키지 않는 맛이네요.

볶음밥

tuk tuk noodle thai

불맛은 살아있는데, 좀 자극이 있는 메뉴를 시키는게 나을까 고민했습니다. 이 날은 정말 가볍게 먹고 왔습니다.

Read Next: 오사카의 풍경과 그 외의 식당들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