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교토 기온 폰토쵸의 오초코

우즈라야에서 그렇게 먹고 2차를 가겠다고 폰토쵸에 나왔습니다. 쓰윽 돌아다니다보니 괜찮아보이는 오뎅집이 있어서 들어갔습니다.

 

기본 안주

ochoko

 

 

첫번째 셀렉션

ochoko

 

 

니혼슈 맵

ochoko

마스야 사케텐에도 비슷한게 있었는데 요즘 트렌드인가봅니다. 놀랍게도 마스야 사케텐과 취급하는 술의 종류가 많이 다르더군요. 수십종류의 술이 겹치지 않는다니 참 대단하다고 밖에 할말이 없습니다.

 

오뎅

ochoko

술한잔하기 좋은 안주더군요. 재료의 퀄리티가 상당했습니다.

 

계란

ochoko

 

 

규스지

ochoko

 

 

메뉴판

ochoko

가격도 좋고 재료도 다양합니다. 한두잔 간단하게, 그리고 맛있게 마시고 나왔습니다. 아무런 정보 없이 들어갔는데 교토에 괜찮은 집이 참 많습니다.

 

밤 풍경

ochoko

기회가 되면 교토에 몇달 쯤 살고 싶네요.

Read Next: 아자부주방의 피자 사보이 토마토앤치즈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