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긴자 바 텐더

신바시에서 1차를 한데는 2차로 긴자를 가기위한 목적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하드 쉐이크 칵테일의 창시자 우에다 카즈오씨가 운영하는 바입니다. 유명해서 가보고 싶었는데 혼자가긴 애매했었죠.

 

마티니

ginza tender

솔직히 칵테일 맛은 제 입맛에는 안맞았습니다. 그런데 쉐이킹은 소문답게 탁월했습니다. 어떻게 쉐이킹 자세에 한점 흐트러짐이 없을 수 있는지 모르겠네요. 직접 보시기를 추천드립니다.

 

맨해튼

ginza tender

 

 

뭐였더라..

ginza tender

 

 

김렛

ginza tender

 

 

우에다 카즈오씨

ginza tender

같이 이런 바에 다닐 친구가 얼른 생겨야 할텐데 말이죠.

Read Next: 삼청동의 경양식집 그릴 데미그라스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