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긴자의 일식집 긴페이

긴자 긴페이는 오사카에서 올라온 일식집입니다. 저녁은 좀 비싼 풀코스가 나오는데 비해, 점심은 저렴하고 푸짐하게 나오는 것으로 주변의 샐러리맨 사이에서 유명하더군요.

오늘 먹을 생선을 직접 고를 수 있습니다.

ginza ginpei

생선을 고르고 조리법을 지정해주면 그렇게 나옵니다. 조리 실력은 좋은 편인데, 생선은 선도가 떨어지는 편이더군요. 뭐 겨울도 아니니 어쩔수 없겠지만요.

두부

ginza ginpei

담백합니다. 양도 많고 레벨이 높네요.

ginza ginpei

세트입니다.

간장

ginza ginpei

1500엔에 이정도 나오면 잘나온다고 봐야죠.

뎀푸라

ginza ginpei

재료가 좀 평범하네요.

도로로 소바

ginza ginpei

일식이 나오는데, 뭐하나 딱 눈에 띄는 메뉴는 없네요.

제가 시킨 도미의 아라다키

ginza ginpei

조리는 잘 되었는데 재료에 기름이 오르지 않아서 딱히 맛있진 않네요.

메바루 였던가..

ginza ginpei

이쪽도 조리가 잘되었네요.

ginza ginpei

방금 지은 밥이 나온다고 들었는데, 딱히 밥맛이 뛰어나진 않더군요. 이번만 그런 걸수도 있죠. 가격대비로 좋고, 다른 분들 평을 보면 맛도 있는 집같은데, 제가 먹을땐 특별한 점을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좀 안타깝지만, 이런 날도 있는 거죠.

디저트는 먹어야죠. 바로 도라야로 이동했습니다.

보리차

ginza toraya

날이 더워서 더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딸기 빙수

ginza toraya

일본식 빙수는 한국식 빙수랑 좀 다르죠. 젤리도 맛있었고 딸기도 맛있었고 가격이 좀 쎈거 빼곤 아주 좋습니다. 날이 더워서 빙수 먹을 일이 자주 생기는데, 자주 생각날 듯 하네요.

Read Next: 에비스의 이탈리안 레스토랑 Il Baffone

Join the Discussion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