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하마마츠쵸의 야키토리집 아키타야

아키타야가.. 그렇게 맛집은 아닌데요.. 그래도 동네에 있다는게 장점입니다. 이런 곳.. 코시국이라서 영업을 좀 띄엄띄엄하기도 하고 포장을 시작했습니다. 기간 한정 테이크아웃 메뉴 모츠야키와 니코미를 테이크아웃할수 있다고 하네요. 포장 니코미 시나가와에 식육시장이 있어서인지 내장이 신선합니다. 이거 하나에 500엔이니 가성비가 탁월하죠. 꼬치 꼬치는 뭐.. 제 취…

Continue Reading...

인천 나리타 2020 겨울

이번에도 연말을 맞이하여 일본으로 이동합니다. 인천공항 아시아나 간만에 보는 단체 관광객입니다. 마티나 라운지 썰렁합니다. 별거 없긴한데.. 근데 의외로 오뎅이 맛잇네요.. 여행의 출발을 오뎅으로 하다니.. 너무 좋군요.. 원래 근데 라운지에서 술한잔하고 비행기타는게 국룰이였는데, 이젠 그게 안되서 흑흑.. 빨리 코로나가 끝나면 좋겠네요. 풍경 풍경 풍경 풍경…

Continue Reading...

신논현의 LP바 제플린

신논현에 LP바가 있는데 7080까지는 아니고 8090정도의 분위기랄까.. 예전엔 스크린에 뮤직비디오를 틀어주는 곳이 많았는데 요즘은 별로 없어서 이런 LP바가 특별하지 않나 싶네요. 피자 간단하게 음식하나 시켜놓고 듣고 싶은 곡을 신청하면 됩니다. 아재들은 마이클 잭슨을 좋아합니다. 맥주 안주 좀 깜깜한 분위기에 소리도 시끄럽습니다. 뭐 이런 분위기를 즐기는 것이죠…

Continue Reading...

한국 편의점 음식 2020 여름

편의점 및 마트에서 산 음식들의 리뷰입니다. 새콤달콤 비빔면 이 나이 먹고 유튜브를 보고 안 사실인데, 팔도 비빔면은 맵습니다. 그리고 이 세상엔 안매운 비빔면도 존재하네요. 그래서 안매운 비빔면을 몇개 테스트하는 중인데, 이것도 안매워서 먹기가 좋네요. 이걸 지금에야 알다니.. 얼음냉면 간단하게 만드는거 치곤 나쁘지 않았습니다.. 칠갑농산이 좀 잘하는 듯. 제주 마늘…

Continue Reading...

강남역의 고봉민 김밥

고봉민 김밥에서 슈퍼 고봉민김밥을 판다는 이야기를 듣고 출동했습니다. 이런 곳.. 뭐 특별할거 없겠죠. 메뉴 이 슈퍼 고봉민 김밥이 맛있단느 평이 있어서 일부러 사봤는데.. 이런 김밥 속 근데 이게.. 다 좋은데 맵닭이 들어가니 전체가 다 매워지네요.. 뭔가 컨셉이 애매한 느낌.. 그냥 일반적인 고봉민 김밥이나 돈까스 김밥이 나을뻔했습니다.. …

Continue Reading...

일본 편의점 음식 2020 여름

편의점에서 산 식품들의 짜투리 사진을 모아서 올려봅니다. 라멘 카이 카이라는건 새롭다라는 의미도 있고 조개라는 의미도 있습니다. 뭐 나쁘지 않았습니다. 마구로 스시 구미 뭔가 신기해서 샀는데.. 진짜 생긴건 스시랑 똑같습니다. 맛은 그냥 구미입니다만.. 잇푸도 컵라면 이건 진짜 재현도가 매우 높은 컵라면이죠. 일본 생각날때 한그릇하면 좋습니다. 부타조노 가장 지로…

Continue Reading...

내방의 바타드 브레드

내방에 초이고야 말고도 괜찮은 빵집이 있다는 소문을 들어서 다녀왔습니다. 내방가는 길 서초에서 터널 하나 넘으면 바로 내방입니다. 거의 산 중턱인데, 이 동네가 언덕이 급해서 빵집이 많은 걸까요.. 흠.. 이런 곳 늦게 갔더니 살게 별로 없는.. 요즘 빵집들이 다 인기가 너무 많아서.. 인스타를 보면 빵말고도 다양한 품목을 취급하는 듯하는데.. 뭐 다…

Continue Reading...

강남의 온센텐동

골목식당으로 유명한 인천의 온센 텐동이 지점을 넓히더니 강남역까지 진출했습니다. 텐동 일본의 텐동하고는 쪼끔 컨셉이 다른데, 일본에선 뎀푸라와 텐동이 아예 확연히 구분이 되는데, 한국식 텐동은 그 중간쯤이라고나 할까요. 조금 더 고급스러움을 내세우려고 하는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긴하는데 어쨌든 괜찮은 맛이였습니다. 온센다마고도 맛있었고요. 적당한 로컬라이제이션이라고 봐…

Continue Reading...

양평 라이딩

자전거로 여기저기 다 가보고 있는데, 이번엔 동쪽의 한계까지 가볼까 합니다. 팔당대교 이 다리를 건너야 서울을 벗어났다는 느낌이 듭니다. 풍경 풍경 전에 두물머리에 왔을때 두물머리가 자전거길의 끝인가 했습니다. 근데 아니였네요. 두물머리 부근의 양수역에서 역 뒤로 넘어가는 자전거 길이 있는데, 그걸 못봤던거죠. 혼자서 다니다보니 남들은 다 아는데 나만 모르는 경우가 …

Continue Reading...

강남의 대가

제가 강남은 꽤 안다고 생각했는데, 대가는 처음 가봤습니다. 등잔밑이 어둡달까요.. 만두국 투뿔등심같은 대단한 메뉴가 있는 것은 아니고 만두 전골과 만두국, 그리고 몇몇 술안주들이 있습니다. 근데 정성이 가득들어가 있어서 뭘 시켜도 맛있더군요. 메뉴 강남 한복판이라고는 믿겨지지 않는 리즈너블한 가격이네요. 북어찜 북어찜이 먹을게 엄청 많더군요. 안주로 최고입니다. 빈…

Continue Reading...

태릉의 태릉수산

공릉역과 태릉입구역의 중간쯤에 태릉 수산이라는 집이 있습니다. 로컬 분이 동네 맛집이라고 해서 가봤습니다. 이런 곳.. 이게 뭔가 좀 들어가기전에도 포스가 느껴집니다. 콘치즈 무침 쯔끼다시 동네 횟집답게 쯔끼다시가 꽤 잘 나옵니다. 꽁치 회 회 상태가 매우 좋은데 가격이 아~주 괜찮습니다. 이렇게 한상 나오는데 인당 2만원 전후면 뭐 엄청난 혜자죠. 이거 받아서…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