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연남동 중식당 향미

연남동 향미는 오래전부터  명성을 날리는 곳입니다. 간만에 방문했는데 무난하더군요. 탕수육 기본은 하더군요. 멘보샤 뭐.. 이것도.. 그냥저냥.. 군만두 튀긴 만두이려나요.. 간단한 안주 놓고 술한잔 하기 좋은집이네요. 더 이상 기대할 필요도 없구요. …

Continue Reading...

가로수길 평화옥 팝업

평화옥이 이제는 인천공항에서 자리를 잘 잡고 있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이때는 가로수길에서 밖에 먹을 곳이 없었네요. 입구 팝업임에도 잘 꾸며놨습니다. 냉면 냉면 수준이 높았습니다. 면도 잘뽑았고 육수도 진했고, 고기도 나름 씹는맛이 있었네요. 면발 면발에서 호불호가 좀 갈릴 듯한데요. 저는 좀 뻑뻑하다고 느꼈는데, 다른 분은 건면같다고 하시더군요. 요즘 인천공항 …

Continue Reading...

인천 용현동 나사장네 정육식당

어쩌다보니 친구와 함께 방문했습니다. 대략 이런 곳이네요. 평범한 고기집입니다. 맛집아니구요.. 어디서나 볼수 있는 평범한 고기집입니다. 소한마리라는 메뉴가 57000원인데 별거별거 다 나오더군요. 고기만 1kg이니 뭐.. 가성비는 좋은거 같습니다. 뭐.. 평범합니다. 성인 둘이 먹기는 좀 양이 많았네요.. 반찬 뭐 암튼.. 오랜만에 친구를 만나서 잘 먹고왔습…

Continue Reading...

청담동 다운타우너

다운타우너가 청담동에 생긴지 얼마 안된 시점에서 다녀왔습니다. 이런 분위기 분위기가 젊네요. 햄버거 세트 퀄은 괜찮습니다. 햄버거 확대.. 맛이 많이 자극적이네요. 젊은 취향이라 그런 듯한데, 인기는 있겠지만 제가 다시 갈거 같지는 않습니다. …

Continue Reading...

히비야의 라멘 듀에 에도

히비야에 세련된 라멘을 파는 집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방문했습니다. 히비야가 어디나면 긴자와 신바시의 중간쯤에서 황궁에 가까운 곳인데, 최근에 히비야 미드타운도 생기면서 나름 뜨고 있는 지역입니다. 정문.. 생각보다 줄이 그렇게까지 길지는 않네요. 가격대가 좀 높아서 그런 듯하네요. 물컵 입구에 있으니 호텔 컨시어지 같은 미녀 서버 분이 안내를 해주시네요. 황송할따름이…

Continue Reading...

역삼의 평양냉면집 평양옥

올해들어 신흥 평양냉면집이 정말 많이 생겼습니다. 냉면을 좋아하다보니 대부분을 가봤는데요.. 평양옥은 순면만하고 가격도 비싸지 않은 컨셉이더군요. 근데 좀 제가 가기는 쉬운 위치는 아니더라구요. 면수 제분기 인테리어가 평범합니다. 반찬 맘에 드네요 냉면 순면을 이 가격에! 라고 생각하면 매우 만족도가 높습니다. 실제로 주문할때 순면으로 해주세요라고 하는 번거로움이 …

Continue Reading...

학동 사거리의 한우 숯불구이 전문 소풍

친구와 함께 한우 구이 전문점 소풍에 다녀왔습니다. 요즘 파인다이닝은 줄고 프리미엄 고기집은 많이 늘어나는 추세인 듯합니다.. 그런데 좀 유명한 곳은 가보려고 해도 예약이 안되더군요.. 가격도 안싼데 거참.. 암튼 소풍은 프리미엄 고기집중에서는 캐주얼한 분위기라 예약이 어렵지 않고, 가성비도 괜찮다는 평이고, 콜키지도 무료라 부담없이 다녀왔습니다. 정문 가게는 작지만 인…

Continue Reading...

야키니쿠 가든 타마치

일본의 야키니쿠는 캐주얼하고, 맛있고, 가성비가 좋습니다. 나이들면서 비싼 맛집에 관심이 없어졌지만, 그래도 야키니쿠는 정기적으로 가게 되네요.   반찬   고기   사라다   규탄   고기..   야채그릴   고기   고기   냉면 두달에 한번씩 모아서 포스팅할때는 그나마 음…

Continue Reading...

신바시의 꼬치집 미츠마사

미츠마사도 요즘 너무 자주가니 처음의 감동은 없는 상황이지만, 그래도 같이 간 모든 분들이 만족해서 다행이랄까요.   하이볼   꼬치..   꼬치   가와   피망 니쿠즈메   꼬치   꼬치 무슨 꼬치인지는 이제 기억이 안나고.. 이날 가와가 특별히 맛있어서 두번 시켜먹었다는 것만 기억이 나네요. …

Continue Reading...

청담동의 한우 구이집 소풍

요즘 프리미엄 한우를 메인으로 내세우는 집들이 많이 늘었습니다. 고기먹을 일이 생길때 가보려고 몇군데 이름은 기억해 두고 있었는데, 막상 갈 일이 생기니 예약이 잘 안되네요.. 구관이 명관이라고 소풍에 가봤습니다. 간판 내부가 좀 작습니다. 그래서인지 가격이 리즈너블하죠. 불판 한우 굽는데 뭐가 많이 필요한게 아니죠. 한우 꽃등심이였던가.. 사진이 잘 안나오네요.. …

Continue Reading...

압구정의 햄버거집 다운타우너

다운타우너는 이태원에서 유명한 햄버거집인데 압구정에 분점이 생겼더군요. 밤에 갔는데도 꽉차있었습니다. 이런… 분위기는 힙합니다. 햄버거 이것저것 시켜봤는데 맛이 좀 자극적이더군요. 햄버거 확대샷 젊은 친구들은 맛있게 먹을 듯하지만, 제가 나이가 나이인지라 젊은 사람들한테 어필하는 식당에 다녀오면 속이 안좋아서 고생하게 되더라구요.. 힙스터되려다 쓰러지지말고…

Continue Reading...

메종 지브레

메종 지브레는 중앙임간이라는 시내에서 한시간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중앙임간역은 한조몽선을 타려고 기다리다 보면 종착역으로 눈에 익은 곳입니다. 보통 지하철 종점을 일부러 들릴일은 많지 않은데, 이번에 큰맘을 먹었습니다. 이런 곳입니다. 케익 맛있는 제철과일만 쓰기에 케익 맛은 걱정할게 없지만, 문제는 다시 동경까지 들고가야한다는 것…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