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시부야 스크램블 스퀘어

시부야에 새로운 랜드마크 빌딩이 생겼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요즘은 빌딩이 생기면 먹을데도 볼데도 많아서 좋습니다. 록본기 힐즈가 성공해서 비슷한 케이스가 계속 되는 것이겠죠. 이런 곳 역하고 가깝지만.. 멉니다.. 시부야가 복잡해서 찾아가기가 아주 쉽지는 않습니다. 1층의 디저트집 모리 요시다 파리 몽블랑이 유명한데, 이 날은 테이크아웃할 겨를이 아니였네요.. 에쉬레…

Continue Reading...

시부야의 야키도리집 사고에몽

어쩐지 최근에 야키토리집을 자주 가는 듯한데 아저씨가 되서 그런게 아닐까합니다. 시부야에 가성비 좋은 야키도리집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약속을 잡았습니다.   전망 완전 분위기 좋습니다.   내부 역시 시부야라는 생각이 드네요.   사와     에다마메     감자 사라다 생각보다 그냥 그랬습니다. &n…

Continue Reading...

시부야 도겐자카의 캐주얼 프렌치 콕맨

시부야에서 간단하게 점심을 먹었습니다. 이동네 토박이 분이 이 집을 안내해주시더군요.   이런.. 제가 시부야를 꽤 다녔다고 생각했는데 이런 집이 있는 줄은 처음 알았습니다. 역시나 현지인 추천 맛집은 뭔가 다르네요.   샐러드 여기도 격식을 차려서 이것저것 나옵니다.   로스트포크 이집의 주메뉴인데 양이 엄청 나더군요. 이렇게해서 천엔이 …

Continue Reading...

시부야의 몽고탄멘 나카모토

저녁비행기라서 마지막으로 집에 가기전에 식사를 하긴 해야하는데 시간이 애매하게 남더군요. 그래서 일단 택시타고 시부야로 갔습니다. 도큐한즈를 둘러보고 간식으로 라멘을 한그릇 먹고 공항으로 출발하기로 했습니다.   안매운 야채 탄멘 이 집은 매운 라멘이 유명하긴한데, 저는 안매운 넘으로 시켜봤네요. 맛은 괜찮더군요.   면발 굵은 면을 쓰더군요. &nb…

Continue Reading...

시부야의 빵집 비롱의 카페타임

shibuya viron동경 출장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기 직전에 친구들과 그동안 꼭! 방문해보고 싶었던 식당을 들렸습니다. 시부야에 있는 비롱이라는 빵집에서 하는 카페인데, 점심도 하고, 2시이후엔 카페로 운영하는 곳입니다. 비롱에 대한 포스팅은 전에도 몇번 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제가 가봤던 빵집중 가장 빵을 맛있게 하는 집이죠. 카페가 있는건 예전부터 알았지만, 여행 일정도 짧은데…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