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마마츠의 일식집 혼하마

하마마츠쵸에는 숨겨진 고급 식당이 좀 있습니다. 긴자랑 가깝기도 하지만, 사무실이 많다보니 수요가 있는 것이겠죠. 혼하마는 예전에 점심의 저렴한 타이메시로 유명한 집이였는데, 요즘은 예약만 받는 방식으로 바뀌었더군요. 경기가 살아나고 있는 것이겠죠. 이날은 한국에서 아는 분이 와서 같이 방문했습니다.   애피타이저 도미 Read more ›

에비스의 사카나바르

에비스의 사카나바르는 예전부터 가보고 싶던 곳입니다. 전에 한번 가서 가볍게 카르파쵸를 먹은 적은 있지만 본격적으로 먹어보고 싶더군요.기회를 마련해서 동경사는 후배들과 같이 방문했습니다.   장식 에비스답게 세련된 분위기입니다. 가성비가 좋은 집답게 편안한 분위기는 아니지만 모두가 즐겁게 술을 마시는 분위기랄까요.   맥주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프렌치 에피스

하마마츠쵸에 실력있는 가게가 많은데 이 곳도 그런 곳중 하나입니다.   정문 이 집도 천엔 런치로 유명합니다.   샐러드와 스프     빵     양고기 천엔에 양고기면 나쁘지 않지만 얼마전에 비스트로 마에다에 다녀온지라 뭔가 좀 부족함을 느낄수 밖에 없네요. 여성비율이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돈카츠집 무사시야

하마마츠쵸에 유명한 돈카츠집이 셋있는데 무사시야는 그중하나입니다. 퀄리티는 극상인데 싼 메뉴는 없는게 특징이죠.   정문 가게 안이 아주 작지는 않은데 점심때는 꽉 찹니다. 심지어 제일 비싼 2400엔짜리 극상메뉴를 시키는 사람도 많습니다. 그만큼 맛있다는 거겠죠.   로스카츠 일반 로스카츠임에도 기름이 상당하더군요.가격은 1400엔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스테이크 하우스 카지

하마마츠쵸에서 점심 모임이 있어서 스테이크 하우스 카지에 방문했습니다. 아무래도 오피스가 많아서인지 이 동네에 이런 모임에 좋은 집이 좀 있습니다.   식전주 가볍게 한잔   전채 좀 비싼 코스를 주문했더니 이런 메뉴도 나오네요.   사라다 스테이크 하우스답습니다.   오늘의 고기 3인분입니다. Read more ›

신바시의 스프카레 주방 가네샤

몸이 허해서 약선요리나 먹어볼까 하고 가네샤라는 곳을 방문합니다.   정문 지하에 카페같은 분위기로 있습니다.   가네샤 분위기 괜찮습니다. 점심먹으려는 분들로 가득했구요.   약선 카레 향신료가 듬뿍 들어서 힘이 나더군요. 맛도 좋았습니다.   밥 일반적인 밥이 아니네요.   내부 감기에 걸리거나 Read more ›

긴자의 단단멘 전문점 하시고

긴자에 하시고라는 오래된 단단멘 집이 있습니다. 일반적인 탄탄멘과 좀 다르다고 단단멘이라고 하더군요. 맵고 깨가 들어가는건 비슷한데 말이죠.   정문 긴자다운 오샤레한 분위기입니다.   내부 카운터가 무지무지 깁니다. 한 20미터쯤 되보이더군요. 그정도 포스가 있어야 긴자에서 오래 영업하는 것이겠죠. 참고로 분점이 긴자 Read more ›

긴자의 이자카야 타누키

긴자에서 저녁을 먹어야 해서 이번에도 랜덤하게 들어갑니다.   대략 이런 분위기의 골목이 존재합니다. 긴자부근에도 서민적인 곳이 많습니다.   하쿠슈 하이볼 맛 괜찮습니다.   샐러드 아저씨들은 샐러드를 좋아합니다.   우롱차였던 듯     가라아게 뭐.. 나쁘지 않은 정도..   야키 오니기리 Read more ›

다이칸야마의 헨리스 버거

다이칸야마에 맛있는 버거가 있다는 소문을 듣고 달려갔습니다.   5월의 날씨가 좋습니다.     정문 다이칸야마가 그렇게 큰 동네가 아니라 금방 찾았습니다.   음료수 테이크아웃 전문점 같은 분위기인데 안에서 먹을 수 있는 자리가 4개 있는데, 미리 말하면 자리가 나는 타이밍에 조리해줍니다. Read more ›

긴자의 노포 중화 미하라

긴자에 유명한 중식당이 있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완전 쇼와 분위기더군요.   아저씨 미중년의 표본인 듯 핸섬하시더군요.. 혹시 이것이 인기의 비결? 불안해집니다.   국물 으흠.. 그냥그냥..   챠항 이건 좀 수준 미달이네요. 보면 알겠지만 안볶아진 부분도 있습니다. 탄멘이 유명하다는데, 그 쪽도 대단한 Read more ›

하마마츠쵸의 타이 레스토랑 타이고항 센슈야타이

하마마츠쵸에서 점심때마다 줄이 엄청 긴 집이 있습니다. 타이고항 센슈야타이라는 집인데 맛도 좋고 가격도 저렴합니다.   정문 대략 이런 분위기입니다.   카오만가이와 카레 쟈스민으로 지은 밥이 인상적입니다. 닭고기도 신선하네요..   카파오 고항과 카레 포장 포장하면 이런 식입니다.   카오만가이 포장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