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rchive

쯔끼지의 오리미네 베이커리

쯔끼지 시장의 주변에 맛집이 많습니다. 장내/장외시장이외에도 그 건너편, 신토미쵸, 고비키쵸 등등 근처에 퍼져있습니다. 긴자 근처이고 가게세도 싸고 시장도 가까워서 그런게 아닐까 합니다. 요즘 연남동에서 망원동까지 맛집이 퍼져나가는 것과 비슷하다고 봅니다. 범 긴자 상권인 것이죠. 쯔끼지시장 건너편에 유명한 베이커리가 있어서 주말 Read more ›

시바공원의 르 빵 코디디앙

동경타워의 바로 밑에 시바 공원이 있고 그 가운데에 파크 호텔 프린스와 코티디앙이 있습니다. 코티디앙은 전세계에 백여개의 지점을 가지고 있는 베이커리 브랜드라고 합니다. 일본에는 두군데 지점이 있는데, 그중 하나가 시바공원입니다. 위치 선정이 절묘하달까요. 전세계에서 사랑받는 만큼 레벨이 아주 높습니다.   간판 Read more ›

뉴오타니 호텔의 라운지

아카사카 뉴오타니 호텔의 라운지는 일본정원때문에 유명합니다. 동경한복판에서 일본 정원을 보면서 식사를 할수 있는 곳은 얼마 안되죠.   대략 이런 분위기 런치 부페가 3000엔 정도인데 맛은 둘째치고 이정도 경치라면 낼만합니다. 그래서 사람들이 엄청 많습니다.   정원에서 본 오타니 호텔     Read more ›

가로수길의 파티세리 블랑제리 에뜨왈

가로수길에 갈 일이 있어서 에뜨왈에 들렸습니다. 빵과 디저트가 갈때마다 바뀌어 있기때문에 자주 들려야 합니다.   빵 꾸인아망이 들어와있네요.   마들렌 녹차 마들렌 사진은 안찍은 듯..   케익 이 날의 목적은 사실 케익이였습니다.   프롤레땅 잘 만들었더군요.   쿠키 무난합니다.   Read more ›

이태원 경리단길 산책 겸 빵집 방문

요즘 외출을 하면 꼭 빵집에 들려서 빵을 사는 습관이 생겼습니다. 어디를 갈까하다가 요즘 매우 핫하다는 경리단길에 갔습니다. 가보면 뭔가 빵집이 있을 듯해서요.   용산 풍경 예전보다 건물이 늘어난 듯도? 요즘 너무 여기저기 바뀌니 정신이 없습니다.   경리단길 가는 길 예전엔 Read more ›

신사동 가로수길의 파티세리 겸 블랑제리 에뜨와르와 빵집 바켄

신사에 일이 있어서 근처를 지나가다가 예전에 롤케익을 팔던 곳이 빵집으로 바뀌어서 들어가봤습니다.   정문 예전 이름은 잘 기억이 안나는데 디저트카페인 라폼므 바로 아래입니다. 혹시나 해서 물어보니 라폼므처럼 비스윗온 계열이 맞다고 하네요. 라폼므는 2시부터 영업이라 가보고 싶어도 못가봤던 곳이죠. 비스윗온 셰프님이 Read more ›

긴자의 센트르 베이커리

긴자의 센트르 베이커리는 식빵으로 이름이 높습니다. 요즘 한국 빵도 좋아져서 비교 차원에서 한번 들렸습니다.   이런 곳입니다. 여행내내 비가와서 힘들었네요. 빵이 세종류인데 영국식 식빵은 이미 다 팔렸더군요.   비에 안젖게 포장해줍니다. 완전 고급스럽습니다.   대략 이런 식빵이 880엔입니다. 밀도랑 비교해보면 Read more ›

마포의 카페 겸 베이커리 프릳츠 컴퍼니

공덕역이 의외로 교통이 좋아서 자주 들리게 됩니다. 지하철 라인 세개가 겹치고 합정까지도 연결이 되니까요. 요즘 시내 곳곳을 다니다 보니 동선에 있는 곳을 자주 가게 되더군요.   크로와상 요즘 버터를 좀더 좋은걸로 바꾸셨다는데, 그래서인지 맛이 더 좋아졌네요. 이런 숨겨진 노력이야말로 평가해야하는 Read more ›

홍대 기차길의 카레빵 전문점 카레와

홍대는 아무래도 교통이 좋아서 – 더 정확히는 동선이 겹쳐서 자주 가게 됩니다. 같은 이유로 서촌엔 가보고 싶어도 못가고 있는 상황인데요. 홍대 기차길 부근에 카레빵을 맛있게 하는 집이 생겼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정문 작지만 깔끔합니다.   빵들 다 맛있더군요. 가성비도 좋고요. Read more ›

상수동의 베이커리 봉교

시간이 있으면 바람도 쐴겸 멀리 나가고 싶은데 바쁘면 동네 맛집 찾기도 힘들죠. 그런 의미에서 봉교는 정말 괜찮은 곳입니다. 나름 합정하고 가까운데다 영업시간도 늦어서 일끝나고 집에 가는 길에 잠시 들렸다 가기 최적입니다. 토미즈 베이커리도 어찌보면 집에 가는 길이긴한데, 늦게 가면 빵이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