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2023년 여름 강화도 풍경

강화도의 여기저기에 관광할 만한 부분이 있습니다. 고인돌 강화 역사 박물관 앞에 있었네요. 고인돌 좀 멀리서 찍었지만 상당히 크네요. 평화전망대 전망대는 임진각에나 있는 줄 알았는데 강화도에도 전망대가 있었네요. 전망대에서 본 북한쪽 풍경 바로 바다 건너가 북한인데, 육안으로도 북한 사람들이 뭔가 하는게 보입니다. 아니 이렇게 가까웠다고? 라는 생각이 드네요. 북한…

Continue Reading...

강화도 베이커리 카페 조양방직

강화도에서 꼭 가보고 싶었던 카페가 있습니다. 조양방직이라는 곳인데요. 진짜 잘되어 있더라고요. 조양방직 가는 길 주차장에 주차해놓고 조양방직까지 이동했습니다. 원래 방직공장이였던 곳을 리모델링 한지라 꽤 규모가 큽니다. 입구 빵사는데 줄이 길긴하지만, 그래도 여행중에 쉴려면 음료나 빵이 필요하죠. 장군상 좀 뜬금이 없긴하지만 레트로한 느낌은 있습니다. 내부 건물 …

Continue Reading...

강화도 평양냉면집 서령

서령하면 미식가들 사이에서 유명한 집입니다. 강화도까지 가서 뭘 먹어야 하느냐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집이기도 하지요. 이런 곳 디자인이 멋지네요. 메뉴 대기가 많이서 기다리면서 메뉴를 정하면 됩니다. 강화도 풍경 기다리는 동안 찍어봤습니다. 내부 깔끔하네요. 카운터 주전자 반찬 단촐합니다. 수육 퀄리티 좋네요. 만두 만두가 크기도 크고 맛있네요. 들기름…

Continue Reading...

2023년 여름 동네 설빙

여름이고 빙수하나 정도는 먹어야 할 거 같아서 설빙에 방문했습니다. 멜론 빙수 아니 근데 제가 맨날 디저트 전문점만 다녀서 그런가 양 조절에 실패했네요. 멜론빙수는 멜론 한통을 잘라서 만든 것인데, 1인 1빙수가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이정도 사이즈면 2인 1빙수가 적당하네요. 게다가 설빙 매장이 워낙 냉방이 잘되어서 먹다보면 추워지는데.. 1인 1빙수하다가 중간에…

Continue Reading...

폴리스 피자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점

paulie’s를 폴리스라고 하는게 맞는지는 모르겠습니다.. 폴리스하면 경찰이 아닌가 싶은.. 암튼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의 씨메르에서 잘 놀고 나와서 밥을 먹으려고 하는데, 아뿔사.. 왠만한데는 들어갈 수가 없는 상태더라고요.. 봉피양도 그렇고, 이미 예약이 다 찼습니다. 그래서 돌아다니다가 피자집이 보여서 별 생각없이 들어갔습니다. 이런 곳 넓직하기도 하고 …

Continue Reading...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의 씨메르

씨메르는 인천 파라다이스 호텔에 있는 워터파크입니다. 물놀이를 할 수 있죠. 대략 이런 위치.. 오샤레 하다보니 진짜 잘나가는 모델같은 분들도 보이시고, 내부의 풀에서는 클럽음악이 흘러나오기도 했습니다. 건물자체도 구조가 좋았고요. 아마 한국에서 가장 힙한 워터파크가 아닐까 하네요. 요기보에서 본 풍경 프라이버시도 있고 해서 사진을 많이 찍지는 않았습니다. 아이스크림…

Continue Reading...

평리단길의 중식당 복화루

오랜만에 부평에 왔고, 복화루도 새로운 곳으로 이전했으니 한번 방문했습니다. 메뉴 가격은 여전히 좋은 듯.. 볶음밥 가볍게 먹으려고 시켰습니다. 짜장이 명불 허전이네요. 국물 볶음밥을 시키면 짜장, 짬뽕, 밥까지 한큐에 먹을 수 있는게 좋습니다. 칼칼해서 맛있는 짬뽕국물이더군요. 탕수육 옛날 탕수육의 맛입니다. 양도 가볍게 먹기 좋은 정도네요. 세상이 바뀌고 부평시…

Continue Reading...

평리단길의 카페 EOU

부평에 평리단길이란 곳이 생겨서 가봤습니다. 위치는 부평시장 안쪽입니다. 카페 디저트 가게 냉면집 잘한다는 평이 있더라고요. 초콜렛 카페 다양한 카페가 있더라고요. 브런치 식당 소고기 연어 식당 복화루는 간판도 바뀌고 위치도 바뀌었지만 맛은 그대로더군요. 버거집 디저트 카페 오샤레한 곳은 많지만, 딱 한군데가 다른 곳과 레벨이 다르더군요. 카페 EOU E…

Continue Reading...

2023년 4월의 인천 풍경

2023년 봄에 인천쪽을 돌아다녔습니다. 어떤 동네에서 어떤 사람들이 살고 있는지 궁금해서요. 청라의 고양이 이 동네는 구조가 좀 수상한데 청라 역 근처에 집이 없습니다. 쓰레기매립장이 역하고 가까워서인거 같더라고요. 물론 이런 이야기는 검색해서 나오는게 아니고 알아서 찾는 수 밖에 없지요.. 한국은 각자도생의 나라라서 말이죠.. 아시안 게임 경기장에서 바라본 르원시티 …

Continue Reading...

2023년 2월 인천 공항

간만에 비행기를 탔는데 신기한 기능이 있네요. 개인 휴대기기로 무선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이용할수 있다고 합니다. 미디어 플레이어를 깔아야 한다고 합니다. 써봤는데 좀 불편하긴 하지만 그래도 재밌긴하네요. 면세한도 상향! 주류는 2병까지.. 이런 날이 올줄이야.. 이제부터는 당당하게 두병 들고 가시면 됩니다. 아벨라워 아부나흐가 기내 면세점에서 파네요.. 뭔가 신기…

Continue Reading...

인천공항과 나리타 202108

다시 출국을 합니다.. 이번엔 정말 본의아니게 이코노미석 티켓이 예약이 안되어서 비즈니스 클래스로 타고 가게됩니다.. 롯데리아 뭐.. 이런 곳이 있었군요.. 아직 사람들은 거의 없는 때였습니다. 라운지에서의 풍경 비즈니스 라운지를 이용하게 되네요 이런 주류 퀄이 좋습니다. 역시 비즈니스로군요.. 캐너디안 드라이 탱커레이도 있으니 토닉워터에 말아서 한잔하면 좋은데 내…

Continue Reading...

인천 라이딩 2020년

이번엔 인천의 아라뱃길쪽으로 가봤습니다. 전류리보다 훨씬 긴 거리를 달려야 합니다. 계양 대교 자전거 아니면 찾아가기가 쉽지 않은 곳입니다.. 서해 갑문 아라뱃길 코스의 끝에 가면 이런 풍경입니다. 뱃길의 끝 하지만.. 정식 자전거길은 여기서 끝이긴한데, (바로 옆에 편의점이 있어서 많은 라이더분이 쉬고 계십니다.) 진정한 끝은 좀더 가야 나옵니다. 딱히 안내판은 없…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