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시바상점가의 자루소바야

시바상점가에 자루소바야라는 소바집이 있습니다. 소바란 장르는 일식인데, 거의 라멘처럼 캐주얼하게 먹는 곳입니다. 일본 아닌 곳에서 이런 B급 음식을 먹기는 쉽지 않겠죠.. 메뉴 설명 흑과 적에 대한 설명인데.. 흑은 쇼유, 적은 매운 맛이고 카레가 들어간 황과 빨간맛.. 도 있습니다.. 완전 B급이죠. 맛있는 이유 바로 만들어서 맛있다는 이야깁니다.. 자루소바야의 특징…

Continue Reading...

시바 상점가의 이코마켄

시바 상점가에 이코마켄이라는 탄멘이 유명한 집이 있습니다. 라멘을 좋아하는 코이즈미상이라는 만화때문에 알게되었구요.. 이런 집… 전에 가려고 했을땐 영업을 안했는데, 이날은 하네요. 개화루의 면을 쓴다고 합니다. 내부 매운 탄멘 매운 맛을 0.1로 설정했는데도 엄청 맵더군요.. 청양고추의 매운 맛이랄까요.. 그냥 안매운 탄멘을 시킬걸 그랬다 싶었지만, 이집…

Continue Reading...

아자부주방의 피자 사보이 토마토앤치즈

넷플릭스의 어글리 딜리셔스를 보면 동경의 마구로 피자가 나오는데, 알고보니 집에서 멀지 않더라구요. 점심을 이용해서 가볍게 다녀왔습니다. 입구.. 아자부주방은 정말 많이 왔는데 피자 집이 이런데 있을 줄은 몰랐네요. 본점에 갔는데 줄이 너무 길어서 근처의 지점으로 왔습니다만 퀄에 큰 차이는 없을꺼라고 생각되네요. 피자를 만드는 모습 예술적으로 피자를 만들더라구요.. 이…

Continue Reading...

도라노몽의 니쿠소바 곤

니쿠소바곤은 가격이 싸지 않음에도 항상 줄이 긴 소바집입니다. 야자와 미트라는 유명한 육가공 회사에서 프로듀스한 곳입니다. 입구 겉으로 보기엔 작아보이지만 안은 엄청 넓습니다. 줄이 길었는데 회전도 빨라서 생각보다 금방 들어갈 수 있더군요. 추천 메뉴 니쿠소바 스몰 & 시비레 소바 스몰과 와규 멘치카츠, 그리고 미소소바인데, 추천하는 대로 시켰습니다. 설명은 생…

Continue Reading...

아사가야의 야키톤 시몬야

아사가야의 시몬야는 이 동네에서 꼬치로 유명한 곳인데, 너무 인기있는 집인지라 오픈에 맞춰서 방문했습니다. 5시 이전에 가면 여유롭게 먹을 수 있고, 그 이후는 사람이 꽉차는 듯하더군요. 정문 가성비가 탁월한 집이라 지점도 여러 군데 있더군요. 집앞에 이런 곳이 있으면 매주 방문했을거 같네요. 메뉴 100엔 짜리 꼬치가 대량으로 준비되어 있어서 아무리 먹고 마셔도…

Continue Reading...

아사가야의 타이야키 토모에안

아사가야에 토모에안이라는 타이야키 전문점이 있습니다. 나니와야나 샤라쿠같이 꼬리까지 꽉찬 타이야키를 파는 곳인데, 굳이 아사가야까지 가야하느냐 라고 하면 그렇지는 않습니다만.. 어쩌다보니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곳.. 내부 하나 샀습니다. 이런.. 내부가 꽉꽉찼습니다. 메뉴 일반적인 타이야키 집보다는 메뉴가 다양합니다. 히라키라니 재밌는 컨셉이네요. 잘 먹…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쵸의 리스토란테 카사 세토우치

하마마츠쵸에 시코쿠 지방 재료를 주로 쓰는 이탈리안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정문 뭔가 이벤트도 많이 하는 거 같네요. 긴자/신바시 부근에 안테나숍도 꽤 많이 있는지라 그 연장선상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식탁 하마마츠쵸가 아저씨와 샐러리맨의 천국이긴한데, 긴자에서나 볼법한 곳이 있었을 줄은 몰랐네요. 전채 재료의 퀄이 나쁘지 않습니다. 가격도 괜찮은 편이구요. 파…

Continue Reading...

아자부주방의 커피 세피아

아자부주방에서 간만에 정말 맘에드는 카페를 만났습니다. 이런 집일수록 다베로그 점수가 의미가 없죠. 이런 곳입니다. 겉으로봐선 좀 오래된 커피숍 정도로 밖에 안보입니다만.. 대략 이런.. 아이템하나하나가 고풍스럽더군요. 마스터의 분위기도 장난이 아니고, 손님들도 뭔가 다들 한가닥 하는 분위기입니다. 연기가 가득한 실내의 앤틱한 색감이 사진엔 표현이 전혀 안되어 있어서,…

Continue Reading...

아자부주방의 파스타이오네

아는 분하고 식사를 하려고 아자부의 식당을 검색해봤는데 살짝 외국삘나는 식당이 있더군요. 대략 이런.. 입구는 아주 좁은데, 안에는 넓습니다. 샐러드 파스타 런치를 주문하니 샐러드가 먼저 나옵니다. 스루가 에비 파스타.. 음.. 포인트가 약하더군요.. 우니 파스타 이것도.. 음.. 생각보다는 그냥 그랬습니다. 빵 커피와 디저트 세트로 나와서 조용히 이야기하면서 …

Continue Reading...

스이도바시의 조조엔

조조엔 하면 일본 사람들이 떠오르는 이미지가 있는데, 한국에선 비슷한 이미지의 식당이 잘 생각이 안나네요. 시내 곳곳의 중심가에 있는, 대중적이면서 고급스러운, 그러면서 적당히 비싼 가격의 프렌차이즈 야키니쿠 식당입니다. 벽제갈비, 라기엔 좀 그렇고.. 암튼 오늘 조조엔 갔다, 라면 돈 좀 썼다, 라는 의미이기도 하죠. 사실 저같이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사람은 이런 서비스가…

Continue Reading...

하마마츠쵸의 타이국전문식당

하마마츠쵸 한구석에 줄서는 태국 음식점이 있습니다. 이런 곳인데.. 뭔가 좀 좁긴하더군요.. 솜땀 샐러드입니다. 카파오누아 사실 한국에서 맛있는 타이 식당에 자주 가다보니, 딱히 뭔가 감동이 없긴하네요.. 특별히 스파이스가 강한 것도 아니고.. 다만 이 집의 인테리어가 세련되고 음식의 디스플레이가 깔끔해서 여성분들에게 어필하는 것은 알것같습니다.. 저녁에 오면 좀 다…

Continue Reading...

도라노몽의 텐동집 미츠무라

미츠무라는 토라노몽에서 유명한 텐동/카키아게집입니다. 하마마츠쵸의 유키무라라는 집이 이 집의 자매점이죠. 입구 역사가 느껴지네요. 유키무라보다 분위기는 캐주얼합니다. 계단의 장식 뜬금없는 거북이.. 하지만 뭔가 어울리는 듯도.. 카키아게동 탱글탱글한 새우가 가득한게 미츠무라의 특징이죠. 확대샷 유키무라와 소스가 좀 다르지만 맛은 비슷합니다. 살짝 더 진득한 느낌이랄…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