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인사동 간장게장집 신일

insadong shinil점심먹은지 얼마 안되긴했지만, 대충 소화도 시켰겠다-_- 인사동에서 유명하다는 간장게장 집을 찾아갑니다. 신일이라는 곳인데 골목길안에 있습니다. 이런 골목길을 주욱 들어가면 안쪽에 있습니다. 처음 와보면 찾기 힘들겠더라는.. 긴판 뉴스에도 나오고 그랬나보던데, 그렇게 유명해보이진 않았습니다. 암튼 간장게장 이게 2인분이였을껍니다. (배도 불렀는데) 꽤 많이 나…

Continue Reading...

피에르 가니에르의 런치

pierre gargnaire@lotte hotel지난달에 시간을 내어 국내 최고 프렌치라는 피에르 가니에르에 다녀왔습니다. 예전부터 한번 다녀오곤 싶었지만 영업시간의 압박으로 인하여 갈 기회가 나질 않았는데, 토요일 점심을 시작했다는 소문을 듣고서 겨우 예약을 넣어 다녀왔네요. 사실 이 집에 방문한게 요즘 포스팅이 늦어지게된 주원인입니다. 음식이름이 복잡하기에 -_- 포스팅이 중노동이라서 엄두가 잘 안나서 말이죠. 하…

Continue Reading...

항상 찾게되는 홍대앞 레스토랑 투쉐프

2chef in hongdae이제는 너무 너무 자주 가서 식상한 감도 드는 투쉐프입니다만, 그래도 가볍게 와인을 즐기는 모임엔 여기보다 더 나은 선택은 없기에 매번 한국에 갈때마다 들리게 됩니다. (아마 다음번에도?) 이번엔 무려 두차례나! 방문했는데, 하나의 포스팅으로 올려봅니다. 홍대앞의 소개팅의 명소로 자리잡은 투쉐프, 인줄 알았는데, 이번에 가보니 그냥 일반적인 와인모임이나 데이트로 오시는 …

Continue Reading...

명동 하동관에서의 아침 해장 곰탕

hadongkwan밤에 무리를 했으니 아침은 해장국을 먹어야죠. 한국은 격한 음주문화만큼 해장국의 종류도 다양하고 맛이 있습니다. 이 날은 제가 그동안 꼭 먹고 싶었던 하동관의 곰탕을 찾아서 일부러 명동까지 왔습니다. 소를 먹는 역사가 200여년 밖에 안되는 일본에는 아무래도 소뼈로 고은 국물을 먹을수 있는 맛집이 얼마 안됩니다. 일본에서도 엄청 술 마신후에 간혹 생각이 나는데,…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