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요코하마의 라멘집 교쿠센테이

요코하마의 지역라멘중에 산마멘이란게 있습니다. 일본에서 산마하면 꽁치인데, 꽁치랑은 상관없는 맛이더군요. 간판 역사는 오래된 곳이지만 요코하마 역 내에 깔끔한 가게가 있습니다. 메뉴 1등은 당연히 산마멘이구요. 오늘의 세트메뉴 뭔가 지역밀착형이라는 느낌이 드네요. 메뉴 가격도 뭐 적당한거 같네요. 완탕면 이거는 제가 시킨거는 아닌데 나쁘지 않네요. 교자 교자도 …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의 라멘집 하마토라

요코하마에 유명한 라멘집은 많은데 아침부터 라멘을 파는 집이 있다고 해서 갔다왔습니다. 이런 집 내부 아침이라 손님은 별로 없고 어수선한 느낌이 있습니다. 사람이 없으니 테이블도 찍어봅니다. 아침 라면 니보시가 강한 맛있는 라멘이네요. 면발 자가제면 같은데 질리지 않고 오래 먹을 수 있는 타입이더군요. 야채를 원하는 만큼 먹을 수 있게 해놓았습니다. 이런 배려는…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의 스미레 라멘

스미레하면 홋까이도를 대표하는 미소라멘집인데 요코하마에 분점을 냈습니다. 이건 뭐 안 다녀올 수가 없는 것이지요. 이런 곳.. 꽤 규모가 있더라고요. 테이블 미소라멘 + 다마고 알고보니 그냥 삶은 계란이지 간장에 졸인게 아니더군요. 아마도 미소 국물이 진해서 일부러 그런거 같습니다. 국물 맛은 밸런스가 잡혀서 달짝지근한 것도 아니고 미소의 은은한 단맛과 라드의 맛이 …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의 원조 뉴탄탄멘

뉴탄탄멘은 우리가 알고있는 탄탄멘은 아닙니다. 요코하마쪽의 개항이 빠르다보니 아무래도 독자적으로 음식문화가 발달했는데, 그래서 다른 지역에는 없는 면이 있습니다. 뉴탄탄멘은 그런 종류인 것이고요. 이런 점포 늦게까지 하니까 야식으로 먹기에 좋습니다. 메뉴 가격도 나쁘지 않네요. 뉴탄탄멘 맵기를 보통으로 했는데, 이건 좀 너무 안맵네요? 일본에서 주문을 할때 맵기를 가…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모토마치의 카페 무

요코하마의 모토마치를 걷고 있자니 신기한 간판이 보였습니다. 이런.. 눈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었는데요.. 그래서 일단 올라가봅니다.. 입구 숯불배전 커피 무 라고 합니다. 무 가게 곳곳에 무가 걸려있습니다. 내부 잘해놨더군요. 커피잔들 이렇게까지?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스터의 취미가 아닐까도.. 물잔 잔이 심상치 않습니다.. 아이스커피 얼음이 검은색인데…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야마테의 킷사 에레나

저같은 사람은 가볼 식당이 많기에 한번 간 곳을 다시 가는 일은 별로 없습니다만, 친구들과 있으면 그렇게 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오히려 실패하지 않는 곳을 가게 됩니다. 다시 방문한 킷사 에레나 날이 엄청 좋네요. 아침 메뉴 사실 오토유에서 아침을 먹었다고 생각했는데.. 두번째의 아침이 되었네요. 푸딩 킷사라면 이런 메뉴가 있어야죠. 크림소다 여름에 먹기…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모토마치의 베이커리 오토유

오토유는 인기가 많은 곳이라서 전에도 다녀왔고, 이번에도 한번 더 다녀왔습니다. 이런 곳입니다. 모토마치의 중심가에 역사적인 맛집이 많은데.. 모토마치의 끝자락에 있는 이 집도 모토마치라고 하니 뭔가 멋져보이긴 하네요. 빵들 아침에 일찍가니 빵이 많네요. 빵들 뻥들 빵들 줄도 긴 집이라 빨리 선택해야 하는데 고르기가 쉽지가 않습니다. 빵들 산쇼빵같은 것도 맛있었…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의 야키토리 롯카쿠바시

맛집을 돌아다니는 취미가 있지만 떄로는 그냥 길가다 눈에 띄는 집에 들어가는 날도 있습니다. 이날이 그랬는데.. 이런 집 딱히 특별하게 맛있는 집은 아니고, 그렇게 비싸지 않고 야간에 영업하는 집입니다. 오토오시 에다마메가 나오네요. 데바사키 그냥 그냥입니다. 가와 이것도 그냥그냥.. 야키토리 맥주에 먹기 괜찮네요. 오픈 키친 뭐 그냥 그냥 동네에서 가기 편한 …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노게의 타이완 레스토랑 다파이단 105

미식가가 아닌 친구들과 돌아다니면 맛집이 아니라 자기가 먹고 싶은 메뉴를 선택하는 경우가 있는데.. 사실 저같은 경우는 먹고 싶은게 따로 있기보다는 맛있는걸 위주로 먹는 사람이라서 코드가 잘 맞지는 않습니다.. 암튼 그래서 대충 먹은게 타이완 식당입니다.. 코로나가 끝나면 타이완에 한번 가보고 싶네요.. 메뉴 조명 맥주 콜라 마파두부 완탕면 루로한 뭐 그냥 대…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노게의 원조 덴구시

덴구시는 50엔짜리 닭껍질 튀김 꼬치로 유명한 곳입니다. 메뉴 메뉴명이 피라미드입니다.. 워낙 싸니까 쌓아놓고 먹는다는 것이죠.. 음료수 오토오시 내부 드디어 도착한 덴구시 이게 진짜 양이 어마어마합니다. 느끼함을 잡기 위해서 특별한 스파이스가 가미되어있고요. 데바사키였나.. 이것도 그냥 먹을게 별로 없네요.. 비전의 스파이스 가격은 싼데 맛도 싼.. 제가 별…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의 노게 2021년 겨울

노게를 본격적으로 전전합니다. 백만석 인기라고 하던데 이날은 자리가 텅 비었더군요. 여기도 뭔가 있어보이는 곳이더라는.. 뎀푸라로 유명한 곳인거 같습니다. 괜히 한번 들어가보고 싶어지네요. 이런 곳도.. 이런 곳도.. 이런 곳도.. 거리 분위기 야키도리 줄서는 곳도 많더군요.. 이런 곳도.. 이런 곳도.. 모츠니코미를 좋아하는 저같은 사람을 위한 곳인거 …

Continue Reading...

요코하마 여행 2021년 겨울

요코하마에 친구들이 있어서 놀러갔습니다. 관람차 케이블카(곤돌라인가..) 이것도 줄서서 타더라고요. 아무래도 데이트 코스다보니 연인들도 많이 보였네요. 크리스마스 마트 행사를 하는데 사람들이 수만명이상 몰려든거 같습니다. 너무 많아서 앞으로 진행도 안되더라구요. 이때가 오미크론이 유행하기 직전이였는데 이런 상황이였네요. 하늘 아까렌가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뭐 할수…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