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여행과 미식과 사진에 관한 블로그

이번 주말에 먹은 것들..

요시노야가 규동을 다시 시작하며 규동 마츠리라는 행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12월에 정식으로 판매들어가기 전에, 임시로 규동을 파는 행사입니다. 예전에 일본 놀러왔을때 먹었던 추억을 되살리며, 간만에 한번 가봤습니다. 380엔짜리 규동 고기 질이 떨어지네요 -_-; 예전엔 맛있게 먹었던거 같은데.. 으음.. 그동안 입이 많이 고급이 된거 같습니다. 카이센동 &#82…

Continue Reading...

후쿠오카의 하카타 라멘집들

하카타역에 도착하자마자 일단 아침을 먹고 바로 달려간 곳은 카로노 우롱이였습니다만, 9시에 식사하고 슬슬 걸어갔는데도 10시도 안되 도착하더군요 -_-; 그래서 시간이 무지남는 틈을 이용해 나가하마까지 걸어가서 원조 나가하마 라멘을 먹고 왔습니다. 간판입니다. 허름하고 매우 작은 가게입니다. 줄을 길게선다고 하는 소문을 들었는데, 제가 갔을땐 가게가 절반정도 차있는…

Continue Reading...

후쿠오카의 하카타역내의 식당 하세가와

신깐센의 서쪽끝 정류장인 하카타 역에 아침 9시에 도착했습니다. 뭐 먹을게 없나 찾아보니 역 지하에 아침에 밥을 하는 집이 좀 있습니다. 아무래도 교통의 중심지이기 때문이겠죠. 역안 식당이라고 무시할만한 수준은 아니더군요. 그중에서 우니동 전문점이라는 하세가와라는 집을 찾아갔습니다. 정문 사진은 없습니다 ^_^ 우니동입니다. 천엔인데 우니 함유량이 좋습니다. 오징…

Continue Reading...

후쿠오카의 우동 전문점 카로노 우롱

후쿠오카에서 130년째 장사를 하고있는 수타우동전문점 카로노 우롱(우롱은 우동의 하카타 방언입니다)에 다녀왔습니다. 나카스에 있더군요. 그 부근에 유명한 집들이 많습니다만, 이번엔 시간이 부족해서 들려보질 못했습니다. 간판입니다. 흔들린걸 몰랐네염 ㅠ.ㅜ 줄서서 먹을 각오를 하고 왔는데 가게에 저 혼자였습니다.. 으음.. 진짜 인기있는 집 맞는지 잠시 헷갈렸습니다….

Continue Reading...

후쿠오카의 이탈리안 파세토

모처럼 후쿠오카까지 나왔는데 라멘만 먹을 수는 없는 일입니다. 이번 여행에서 스시, 소바, 와규는 안먹기로 했으니, 프렌치나 이탈리안을 가볼까 생각했는데, 다베아루키 후쿠오카편에 기재된 텐진에 있는 이 집이 눈에 띄더군요. 쥔장이 이탈리아에서 수업을 받고 왔다고 합니다. 어쩐지 극상의 파스타를 맛볼수 있을 듯한 예감에 일요일 정오에 방문해 봤습니다. 정문입니다. 일…

Continue Reading...

히로시마 오고노미야키 전문점 핫쇼

히로시마 오고노미야키의 명점 핫쇼에 다녀왔습니다. 저녁때 먹으러 갈때가 마땅치 않아서요 -_-;; 정문입니다. 평범한 분위기 입니다. 일단 나마비루 한잔 시킵니다. 시원한 나마비루 한잔에 여행의 피로함이 많이 가셨습니다. 하지만 맥주가 아주 맛있는 집은 아니더군요. 평범한 정도.. 히로시마식 오고노미야키입니다. 오사카식보다 제 입에 맞습니다. 오…

Continue Reading...

히로시마에서의 기록들

후쿠오카에서 일찍 돌아와서 히로시마의 거리를 돌아다녔습니다. 주 목적은 바로 이것! 울트라맨 전설전 후쿠오카 현립 미술관에서 하더군요. 제가 울트라맨 시리즈를 좋아합니다. 울트라맨이 2004년 메비우스에서 약간 스토리가 어린이용특촬물답지않게 무겁고 진지해졌는데, 그 이후의 시리즈는 원래의 울트라맨의 분위기 + 뉴웨이브 스타일의 영상미까지 합쳐서 수작 특촬물로 거듭나…

Continue Reading...

후쿠오카에서의 기록들

주말을 이용해 후쿠오카에 다녀왔습니다. 새벽 3시에 출발해서 7시에 히로시마 도착, 신깐센으로 9시에 후쿠오카의 하카타역에서 하차했습니다. 이날 숙소로 돌아온게 12시가 넘어서고 잠이 든게 2시 가까이니까 거의 24(twenty-four)를 찍었죠.. ㅠ.ㅜ 빡센 일정이였지만 그만큼 보람있는 여행이였습니다. 무리하게 전개한 1타2식의 부작용으로 아직도 배가 빵빵합니다만 ㅠ…

Continue Reading...

집근처 나가하마 라면

후쿠오카에서 유명한 돈코츠 라면의 대명사 나가하마 라면은 일본 전국적으로 퍼져있습니다. 마치 삿뽀로라멘이나 기타가타 라멘이나 오노미치 라멘같은 고유명사로 말입니다. 마침 제가 사는집 부근에도 하나 있어 지나는 길에 들려봤습니다. 간판입니다. 아래 하카타라고 써져있네요. 이런 경우 100%확률로 돈코츠 라면집입니다. 정문입니다. 늦은시간인데고 사람들이 꽤…

Continue Reading...

가을 풍경

주말에 찍은 가을에 관한 사진 몇장을 올려 봅니다. 벌써 해가 많이 짧아졌네요. 완연한 가을입니다. 시간봐서 교토에라도 한번 다녀오고 싶네요.. 동네 공원에서 찍어봤습니다. 단풍이 들고 있습니다. 하지만 동네 공원이라 그다지 이쁘지는 않군요. 산하나가 모두 붉게 물드는 그런 장면을 보러가고 싶네요. 다이센입니다. 눈이라도 왔는지 하얗습니다. 구름…

Continue Reading...

다이센 등산기

일본은 체육의 날이라 오늘 쉬었습니다. 건강도 챙길겸 동네 뒷산-_- 다이센을 등반하고 왔습니다. 가을 하늘이 맑습니다. CPL필터 없이도 파랗게 찍힙니다. 날씨가 무척 좋았습니다. 등산 하기엔 최적이였죠 계절이 슬슬 가을로 변하려고 합니다. 바람은 차고 슬슬 낙엽이 지려고 하더군요.. 특히 하늘이 맑았습니다. 가을의 하늘엔 여름의 하늘과는…

Continue Reading...

한국 관광기

집앞의 역입니다. 그냥 출발할때 찍어봤습니다. 플랫폼에서 용산행을 기다리며.. 인천은 전철이 지하로 다니지 않아 좋습니다. 지하는 답답하니까요.. 동경도 지하철이 많지 않아서 어쩐지 정이 가는 도시였습니다.. 강남역의 인천가는 버스 타는 정류장에서 거의 매일 막차를 타고 돌아왔습니다. 바쁜 인생입니다 ^_^ 한가한 휴일의 거리 강남에서 차…

Continue Reading...